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0 오전 11:08: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오피니언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 최종편집 : 2019-04-19 오후 03:27:08 |
출력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종점 - 최문자
사랑 없이도 고요할 줄 안다 우리는 끝없이 고요를 사랑처럼 나눴다 우리가 키우던 새들까지 고요했다 우리에게 긴 고요가 있다면 우리 속에 넘쳐나는 소음을 대기..
마스터 기자 : 2019년 04월 1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철길의 유령 - 강인한
이리(裡里)에서 오산(五山)까지 3.4 킬로미터 나도 걸을 만한 거리였다. 자갈 많은 신작로엔 미루나무들이 그림붓처럼 서있었다.   밤에도 걸을 수 있는 이..
마스터 기자 : 2019년 04월 1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호수 - 문태준
당신의 호수에 무슨 끝이 있나요 내가 사모하는 일에 무슨 끝이 있나요 한 바퀴 또 두 바퀴   호수에는 호숫가로 밀려 스러지는 연약한 잔물결 물위에서 어..
마스터 기자 : 2019년 04월 05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분홍의 서사 - 서안나
분홍 속엔 분홍이 없다 흰색이 멀리 뻗은 손과 빨강이 내민 지친 손   나와 당신이 정원에서 늙은 정원사처럼 차츰 눈이 어두워지는   우리는 ..
마스터 기자 : 2019년 03월 2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
바다는 전설을 말한다 - 권영민   비인의 바다에 우뚝 솟은 섬이 있다 지상에서 이루지 못한 사랑은 한쌍의 섬이 되어 출렁이는 물결에 애달픈 사랑을 씻..
마스터 기자 : 2019년 03월 2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체온 - 장승리
당신의 손을 잡는 순간 시간은 체온 같았다 오른손과 왼손의 온도가 달라지는 것이 느껴졌다 손을 놓았다 가장 잘한 일과 가장 후회되는 일은 다르지 않았다 &nb..
마스터 기자 : 2019년 03월 15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유강희-돌
아직 던져지지 않은 돌 아직 부서지지 않은 돌    아직 정을 맞지 않은 돌 아직 푸른 이끼를 천사의 옷처럼 두르고 있는 돌   아직 말하..
마스터 기자 : 2019년 03월 0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미니스톱 - 신덕룡
새로운 것은 없다 서로 다른 곳에서 몰려와 우두커니 앉아 있다가 제 갈 길로 간다 빈자리는 아침이 오기 전에 같은 것들로 채워진다 빨간 플라스틱 의자에 걸터앉아 ..
마스터 기자 : 2019년 03월 01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얼음의 불 - 문 설
얼음에 입술 데인 적 있다얼음에도 불이 숨어 있었다니붙잡고 놓아주지 않는 불꽃은 북극에도 적도에도 있고녹지 않는 사막에서 여우가 빙하를 주유한다여우의 꼬리는 혀를..
마스터 기자 : 2019년 02월 2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나태주-시
마당을 쓸었습니다 지구 한 모퉁이가 깨끗해졌습니다 꽃 한 송이 피었습니다 지구 한 모퉁이가 아름다워졌습니다 마음속에 시 하나 싹텄습니다 지구 한 모퉁이가 밝..
마스터 기자 : 2019년 02월 0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마종기-겨울기도1
하느님, 추워하며 살게 하소서. 이불이 얇은 자의 시린 마음을 잊지 않게 하시고 돌아갈 수 있는 몇 평의 방을 고마워하게 하소서.   겨울에 살게 하..
마스터 기자 : 2019년 01월 25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노래의 눈썹 - 장옥관
새의 발가락보다 더 가난한 게 어디 있으랴 지푸라기보다 더 가는 발가락,햇살 움켜쥐고 나뭇가지에 얹혀 있다 나무의 눈썹이 되어 나무의 얼굴을 완성하고 있다 노래의 ..
마스터 기자 : 2018년 12월 21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호박오가리 - 복효근
여든일곱 그러니까 작년에 어머니가 삐져 말려주신 호박고지비닐봉지에 넣어 매달아놨더니 벌레가 반 넘게 먹었다벌레 똥 수북하고 나방이 벌써 분분하다벌레가 남긴 그것..
마스터 기자 : 2018년 12월 1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돌 - 김윤성
달팽이가 돌 위에 올라앉은 아침뒷발을 뱀에게 물린개구리가 버둥대며 마지막 보는 돌삼분지 일쯤 땅에 묻혀 있는늘 그날이 그날 같은 돌의 생애나뭇잎 하나 건드리지 못하..
마스터 기자 : 2018년 12월 07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소를 웃긴 꽃 - 윤희상
나주 들판에서 정말 소가 웃더라니까 꽃이 소를 웃긴 것이지 풀을 뜯는 소의 발밑에서 마침 꽃이 핀 거야 소는 간지러웠던 것이지 그것만이 아니라, 피는 꽃이 소를 살짝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30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초혼(招魂) - 김행숙
초혼(招魂) - 김행숙 위와 아래를 모르고 메아리처럼 비밀을 모르고 새처럼 현기증을 모르는 너를 사랑해 나는 너를 강물에 던졌다 나는 너를 공중에 뿌렸다 앞에는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2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마크 로스코 - 나희덕
적갈색 위에 옅은 빨간색이 스며들 때적갈색 위에 검은색이 번져갈 때면은 또 하나의 면을 향해 나아간다안간힘으로색이 색을 찢고 나오고색면들 사이로불에 타버린 입술은..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1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단풍의 부킹 - 추프랑카
등 뒤로 윗입술이눈앞에 아랫입술이 와락, 가을의 붉은 혓바닥이 단숨에 날, 화끈한 이 사내 밀쳐낼 것 뭐? 가슴 널널한 사내에게 뺄 일 뭐? 때로는, 너 따위던져버..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0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속수무책 - 김경후
내 인생 단 한권의 책속수무책대체 무슨 대책을 세우며 사느냐 묻는다면척 내밀어 펼쳐줄 책썩어 허물어진 먹구름 삽화로 뒤덮여도진흙 참호 속묵주로 목을 맨 소년병사의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0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혼자 울지 마라 - 정용주
하늘 아래 어떤 슬픔도 온전히 한 존재의 몫으로 주어진 것은 없다 먼 단풍도 홀로 붉지 않는다 한 바람이 서늘한 능선의 가슴을 쓸면 마침내 모든 나무가 서로에게 물들어..
마스터 기자 : 2018년 10월 26일
   [1]  [2] [3] [4] [5] [6] [7] [8] [9]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 신동 대학가 원룸 임대사업자 ..
'STX 익산창인네움APT’건립사업 탄..
익산시 모현동 배산지구 지구단위계..
한동연 시의원, 1심 재판서 의원직 ..
익산시-대림산업㈜ 350억원 소송 귀..
서동축제 개막무대 뜨겁게 달굴 연..
"시청사 항간 이전설 떠도는데 현..
【사설】KTX익산역 이용객 낙수효과..
시민들의 마음이 그려진 육군 35사..
익산우체국 공무원 갑질규탄 기자회..
최신뉴스
제27기 익산시 자치여성대학 개강..  
익산시, 22일 ‘지구의 날’ 기념 ..  
흉기 갖고 헤어진 여친 집 침입하..  
【익산칼럼】국가식품클러스터 도..  
【사설】익산시체육회 이번 기회에..  
70대 부부 탔던 오토바이, 25t트럭..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강원도 산불..  
종업원 등의 부당노동행위 시 법인..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종점 ..  
【익산칼럼】배려와 존중으로 아름..  
김기영 도의원 “곤충산업 활성화 ..  
익산시립예술단, 어르신들에 행복..  
[유재진의 세무칼럼] 양도소득세가..  
【국민연금 Q&A】현재 노령연금을 ..  
"5월 전국장애학생체전·소년체전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