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9 오후 07:57: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오피니언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 최종편집 : 2018-12-14 오후 04:33:18 |
출력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호박오가리 - 복효근
여든일곱 그러니까 작년에 어머니가 삐져 말려주신 호박고지비닐봉지에 넣어 매달아놨더니 벌레가 반 넘게 먹었다벌레 똥 수북하고 나방이 벌써 분분하다벌레가 남긴 그것..
마스터 기자 : 2018년 12월 1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돌 - 김윤성
달팽이가 돌 위에 올라앉은 아침뒷발을 뱀에게 물린개구리가 버둥대며 마지막 보는 돌삼분지 일쯤 땅에 묻혀 있는늘 그날이 그날 같은 돌의 생애나뭇잎 하나 건드리지 못하..
마스터 기자 : 2018년 12월 07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소를 웃긴 꽃 - 윤희상
나주 들판에서 정말 소가 웃더라니까 꽃이 소를 웃긴 것이지 풀을 뜯는 소의 발밑에서 마침 꽃이 핀 거야 소는 간지러웠던 것이지 그것만이 아니라, 피는 꽃이 소를 살짝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30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초혼(招魂) - 김행숙
초혼(招魂) - 김행숙 위와 아래를 모르고 메아리처럼 비밀을 모르고 새처럼 현기증을 모르는 너를 사랑해 나는 너를 강물에 던졌다 나는 너를 공중에 뿌렸다 앞에는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2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마크 로스코 - 나희덕
적갈색 위에 옅은 빨간색이 스며들 때적갈색 위에 검은색이 번져갈 때면은 또 하나의 면을 향해 나아간다안간힘으로색이 색을 찢고 나오고색면들 사이로불에 타버린 입술은..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1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단풍의 부킹 - 추프랑카
등 뒤로 윗입술이눈앞에 아랫입술이 와락, 가을의 붉은 혓바닥이 단숨에 날, 화끈한 이 사내 밀쳐낼 것 뭐? 가슴 널널한 사내에게 뺄 일 뭐? 때로는, 너 따위던져버..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0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속수무책 - 김경후
내 인생 단 한권의 책속수무책대체 무슨 대책을 세우며 사느냐 묻는다면척 내밀어 펼쳐줄 책썩어 허물어진 먹구름 삽화로 뒤덮여도진흙 참호 속묵주로 목을 맨 소년병사의 ..
마스터 기자 : 2018년 11월 0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혼자 울지 마라 - 정용주
하늘 아래 어떤 슬픔도 온전히 한 존재의 몫으로 주어진 것은 없다 먼 단풍도 홀로 붉지 않는다 한 바람이 서늘한 능선의 가슴을 쓸면 마침내 모든 나무가 서로에게 물들어..
마스터 기자 : 2018년 10월 2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잘 익은 시 - 심재휘
밭에서 돌아와 아궁이 앞에 앉은 외할머니가무명 치마에 묻은 호미와 괭이질의 무늬를불에 털어 넣어 한 끼 저녁을 차렸지꺾어온 보릿대를 아궁이 불에 적당히 태워검댕이 ..
마스터 기자 : 2018년 10월 1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서해 - 이성복
아직 서해엔 가보지 않았습니다 어쩌면 당신이 거기 계실지 모르겠기에 그곳 바다인들 여느 바다와 다를까요 검은 개펄에 작은 게들이 구멍 속을 들락거리고 언제나 바다..
마스터 기자 : 2018년 10월 1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약속 - 박인환
먹을 것이 없어도 배가 고파도  우리는 살아 나갈 것을 약속합시다.  세상은 그리 아름답지 못하나  푸른 하늘과  내마음은 영원한 것  오직 약..
마스터 기자 : 2018년 10월 05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입술 - 강인한
매미 울음소리붉고 뜨거운 그물을 짠다먼 하늘로 흘러가는 시간의 강물 저 푸른 강에서 첨벙거리며물고기들은성좌를 입에 물고 여기저기 뛰어오르는데 자꾸만 눈이 감긴..
마스터 기자 : 2018년 09월 2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의 문화가 산책】인식론 - 진은영
호랑이를 왜 좋아하는지 몰라요 작은 나무 의자에 어떻게 앉게 되었는지 몰라요언제부터 불행을 다정하게 바라보게 되었는지 정원사가 가꾸지 못할 큰 숲을 바라보듯 말이..
마스터 기자 : 2018년 09월 17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매미 - 황동규
저 매미 소리어깨에 날개 해달기 위해 십여 년을 땅속에서 기어다닌저 매미의 소리어깨 서늘한, 나도 쉰 몇 해를 땅바닥을 기어다녔다매년 이삿짐을 싸들고전셋집을 돌..
마스터 기자 : 2018년 09월 0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가시 - 정호승
지은 죄가 많아흠뻑 비를 맞고 봉은사에 갔더니 내 몸에 꽃들이 피어나기 시작했다 손등에는 채송화가무릎에는 제비꽃이 피어나기 시작하더니 야윈 내 젖가슴에는 장미가 ..
마스터 기자 : 2018년 08월 31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다시 해바라기 - 김중식
이 세상만 아니라면 어디라도 가자, 해서 오아시스에서 만난 해바라기 어디서 날아왔는지 모르겠으나 딱 한 송이로 백만 송이의 정원에 맞서는 존재감 사막 전체를 후광(後..
마스터 기자 : 2018년 08월 27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출렁이는 물결은 그리움을 감추고 - 권영민
바람을 가르며 남행열차는 달려간다은빛 광선에 부딪치는 태양의 열기도거뜬히 물리치고푸른 들과 산 숲을 가로질러앞만 바라보며어느 바닷가 기차역에 여장을 푼다풋풋한 ..
마스터 기자 : 2018년 08월 20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아름다운 힘 - 서연우
은행나무 잎들의 사이가 멀어진다열매는 햇살을 끄집어 당기고초록 속에 숨어 있다 들킨바람이 은행잎을 물고 번지점프 한다 은행나무 한쪽이 잠깐 빈다나의 한쪽도 잠깐 ..
마스터 기자 : 2018년 08월 13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우체국 - 박성현
엽서를 쓰고 우표를 붙였다 짧고 가는 문장이 두 줄로 포개져 있었다 읽을 수 있을까, 이 비틀거리는 새의 말을 쓸쓸한 발톱이 휘갈겨 쓴 마음의 잔해들을 정류장에서 버스..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23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장미의 독백 - 이윤훈
나를 사로잡으려면불안한 눈빛떨리는 손가뿐 숨결로짙붉은 나를 탱고처럼네 안에 들여야 해자유로운 내 춤이 얼마나 위험한지아름다운 순간은 왜 그토록 위태한지바이올린..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16일
   [1]  [2] [3] [4] [5] [6] [7] [8]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 제2캠퍼스 수도권 설립 움직..
시의회 조남석 의원, 선거법서 자유..
정헌율 시장, 地選 관련 허위사실 ..
익산시의원 2019~2022년 월정수당 ..
익산 원광고 '경찰의 별' 경무관 첫..
차관급 고위 공직자 인사, 전북출신..
"동절기 KTX익산역 광장 야간경관 ..
익산시 보건소장 개방형 인재 채용 ..
한옥으로 탈바꿈된 익산경찰서 금마..
익산시 금고 운영 금융기관 변동없..
최신뉴스
박맹수 원광대 차기총장, 부적격 ..  
청소년 희망나무 자문위원, 장학생..  
“추억과 힐링, 익산보석박물관에 ..  
재경익산향우회 강서·양천지부, ..  
JB금융지주, 차기 회장 후보자로 ..  
동부권 노인복지관 위치 선정 '뜨..  
익산병원, 연말 맞아 맞춤형 이웃..  
전북기계공고 국제로봇올림피아드 ..  
익산시의원 월정수당 2019년 2.6% ..  
【부음】임용택 전북은행 은행장 ..  
<재>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 3D 프..  
팔봉 환경사랑회, 어려운 이웃에 ..  
익산 도심권 하수관로 정비사업 내..  
익산병원, 주택용 소방시설 50세트..  
익산지역 연말 소외계층 위한 기탁..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