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16 오후 05:37: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오피니언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 최종편집 : 2018-08-13 오전 09:46:16 |
출력 :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아름다운 힘 - 서연우
은행나무 잎들의 사이가 멀어진다열매는 햇살을 끄집어 당기고초록 속에 숨어 있다 들킨바람이 은행잎을 물고 번지점프 한다 은행나무 한쪽이 잠깐 빈다나의 한쪽도 잠깐 ..
마스터 기자 : 2018년 08월 13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우체국 - 박성현
엽서를 쓰고 우표를 붙였다 짧고 가는 문장이 두 줄로 포개져 있었다 읽을 수 있을까, 이 비틀거리는 새의 말을 쓸쓸한 발톱이 휘갈겨 쓴 마음의 잔해들을 정류장에서 버스..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23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장미의 독백 - 이윤훈
나를 사로잡으려면불안한 눈빛떨리는 손가뿐 숨결로짙붉은 나를 탱고처럼네 안에 들여야 해자유로운 내 춤이 얼마나 위험한지아름다운 순간은 왜 그토록 위태한지바이올린..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1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지금 여기가 맨 앞 - 이문재
나무는 끝이 시작이다. 언제나 끝에서 시작한다. 실뿌리에서 잔가지 우듬지 새순에서 꽃 열매에 이르기까지 나무는 전부 끝이 시작이다. 지금 여기가 맨 끝이다. 나무 땅..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0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독자의 시】부부간의 화합의 길 -허원 김봉진
형제간에도 같은 피를 타고 났지만성격차이가 있어 서로 다투는 일이 있는데성이 다른 남녀가 만났으니다툼이 있을 수밖에 없다 요즈음 남자들은 여필종부와 남존여비사상..
마스터 기자 : 2018년 07월 0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회귀선 - 천수호
모래 위에 그려진 정교한 꺾은선 그래프파도의 망설임은 침엽수 산 능선처럼 가파르다저토록 수위 조절이 힘든 사랑의 한 시절이 있었지만어떤 선의 경계를 넘나드는 시대..
마스터 기자 : 2018년 06월 25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나비를 읽는 법 - 박지웅
나비는 꽃이 쓴 글씨꽃이 꽃에게 보내는 쪽지나풀나풀 떨어지는 듯 떠오르는아슬한 탈선의 필적저 활자는 단 한 줄인데나는 번번이 놓쳐버려처음부터 다시 읽고 다시 읽고..
마스터 기자 : 2018년 06월 1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초도에 가면 - 김 진 수
가슴에 별이 진 사람 초도로 가라 여수항 뱃길로 48마일삼산호, 신라호, 덕일호, 훼리호,순풍호, 데모크라시, 줄리아나 오가고뱃길 빨라질수록 발길은 멀어도해초처럼 설..
마스터 기자 : 2018년 06월 11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연두 - 정희성
봄도 봄이지만영산홍은 말고 진달래 꽃빛까지만 진달래 꽃 진 자리어린 잎 돋듯거기까지만 아쉽기는 해도더 짙어지기 전에사랑도 거기까지만섭섭기는 해도 나의 봄은거..
마스터 기자 : 2018년 06월 0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겨울 엽서 - 문태준
오늘은 자작나무 흰 껍질에 내리는 은빛 달빛오늘은 물고기의 눈 같고 차가운 별 오늘은 산등성이를 덮은 하얀 적설 그러나 눈빛은 사라지지 않아 너의 언덕에는 풀씨 같은..
마스터 기자 : 2018년 05월 2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섬 - 강기원
비금도(飛禽島)  날고 싶은 섬 한 마리가 있다   지느러미 없이 헤엄쳐 가고픈 섬 한 마리가 있다   덫에 걸린 매처럼 때때로 푸드덕거리는 섬&n..
마스터 기자 : 2018년 05월 21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봄날은 간다 - 손로원
연분홍 치마가 봄바람에 휘날리더라 오늘도 옷고름 씹어 가며 산제비 넘나드는 성황당 길에 꽃이 피면 같이 웃고 꽃이 지면 같이 울던 알뜰한 그 맹세에 봄날은 간다  ..
마스터 기자 : 2018년 05월 14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5월에 드리는 기도 - 권영민
5월이 열립니다푸른 하늘을 날아오르는 새처럼드높이 비상하는 꿈으로 날아오르게 하소서비 개인 뜨락에 울려 퍼지는 눈부시게 고운 신록의 노래를 들으며지친 어깨 위에 ..
마스터 기자 : 2018년 05월 08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새 떼를 쓸다 - 김경주
찬물에 종아리를 씻는 소리처럼 새 떼가 날아오른다 새 떼의 종아리에 능선이 걸려 있다 새 떼의 종아리에 찔레꽃이 피어 있다 새 떼가 내 몸을 통과할 때까지 구름..
마스터 기자 : 2018년 04월 30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끝물 과일 사러 - 김소연
끝물은 반은 버려야 돼. 끝물은 썩었어. 싱싱하지 않아.      우리도 끝물이다.    서로가 서로의 치부를 헛짚고 세계의 성감..
마스터 기자 : 2018년 04월 23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서아 마을에 봄이 온다 - 권영민
꽃밭을 거닐면 아름다운 꽃의 나라에 안기어꽃이 되고 별이 되고 구름이 되고그 속에서 새가 되어 꿈을 꾼다그 속에서 꽃이 되어 노래를 부른다서아마을에 오면봄의 하늘에..
마스터 기자 : 2018년 04월 1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산·2 - 한성기
산을 오르다가 내가 깨달은 것은 산이 말이 없다는 사실이다 말 많은 세상에 부처님도 말이 없고 절간을 드나드는 사람도 말이 적고 산을 내려오다가 내가 깨달은 것은 ..
마스터 기자 : 2018년 04월 09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비와 나의 이야기 - 심재휘
오랫동안 비를 좋아했어요 곰곰이 생각해보니까 비보다는 비가 오는 풍경을 좋아한다고 해야 맞아요 후드득 쏟아지는 비의 풍경 속에는 경청할 만한 빗소리가 있지요 그..
마스터 기자 : 2018년 04월 02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엄마 목소리 - 신현림
물안개처럼 애틋한 기억이 소용돌이치네 한강다리에서 흐르는 물살을 볼 때처럼 막막한 실업자로 살 때 살기 어렵던 자매들도 나를 위한 기도글과 함께 일이만 원이라도 손..
마스터 기자 : 2018년 03월 26일
[권영민의 문화가 산책]【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창문의 완성 - 이병률
다음 계절은 한 계절을 배신한다딸기 꽃은 탁한 밤 공기를 앞지른다어제는 그제로부터 진행한다엎어놓은 모양으로 덮거나 덮인다성냥은 불을 포장한다실수는 이해를 정정한..
마스터 기자 : 2018년 03월 19일
   [1]  [2] [3] [4] [5] [6] [7] [8]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자율형 사립고 남성고, 실력으로 飛..
볼썽사나워진 익산역 건너편 은행나..
"전북도 농촌지도직 공무원에 도전..
이낙연 총리, 여름휴가중 미륵사지 ..
부송 택지개발 지지부진… 언제 시..
令 안서는 익산시 기강 다잡기 칼 ..
익산시, 음주운전 공무원 중징계 처..
【사설】 세계문화유산 등재 되면 ..
평화육교 95%이상 철거…재가설 공..
익산에 전국최초 선거연구소 '선랩'..
최신뉴스
도교육청, 9월1일자 교원·교육전..  
익산희망연대 후원콘서트 24일 개..  
원광대 대학교당, 하계 의료봉사활..  
농협익산시지부, 가뭄·폭염피해 ..  
친절공무원 우선 승진, 불친절 공..  
익산시의회 의장단, 발로뛰는 현장..  
익산시, ‘2018 아빠랑 행복캠프’..  
임형택포럼, 독일교육 치맥토크 '..  
신광노인복지센터, 탑고지 경로당..  
익산교도소세트장 해바라기꽃 유혹..  
모현동, 승강기 내 무더위 부채로 ..  
익산 2대이상 대물림 맛집 13개소 ..  
전국체전 준비 주경기장 접근로 이..  
익산소방서,道대표로 119소방정책..  
익산시, 공공체육시설 보수…주민..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