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6 오후 05:35: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시의원들 '부시장 배석' 놓고 갑론을박
부시장 직속 홍보담당관실 예산안 보고 자리서
송호진 "업무보고시 부시장 배석 의원들 사전합의"
김용균 "합의애기 처음듣고, 인사말만 하는게 관례"
7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7년 12월 07일(목) 06:1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시의회 전경.
ⓒ 익산신문
익산시의회들이 부시장 직속 부서로 부터 예산안 설명 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부시장 배석부를 둘러싸고 갑론을박을 벌여 빈축을 샀다.

지난 7일 열린 제206회 2차 정례회 2018년 일반특별회계 예산안 부시장직속 홍보담당관실 보고에서 김철모 부시장이 그동안 관례대로 인사말을 마치고, 하급자에게 인계 후 퇴장한 일을 두고 동료의원들 간의 설전이 오간 것.

이날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김용균)에서 열린 예산안 보고에 출석한 김 부시장은 인사말을 마친 뒤, 바쁜 시정업무로 퇴장을 했다.

이때 송호진 의원이 "부시장은 홍보담당관이 보고를 하는 동안 배석하기로 했지 않았냐"고 문제를 제기했다.

송 의원은 "김 위원장이 동료 의원들에게 양해를 구하지 않고, 김 부시장을 퇴장하라 했다"며 "사전에 홍보담당관 보고 완료까지 부시장은 배석하기로 의원들끼리 미리 애기가 되었다"고 강조하며 "위원장이 맘대로 결정했다"고 따졌다.

김 위원장은 "해당 위원장이 모르는 일을 누가 결정했냐"며 "여태까지 부시장님은 인사말만 하고 나가고, 자세한 보고는 해당 담당관이 했다"고 말했다.

이어 "송 의원 혼자만 다른 말을 하고 있다"며 "인사말만 하고 가는 것은 전임 부시장 때도 해왔던, 관례라 송 의원도 잘 아시지 않냐"고 반문했다.

대답을 듣고, 분을 삭이지 못한 송 의원은 자리를 박차고 퇴장을 했다.

20여분 후 돌아온 송 의원은 "위원장께서 의원들 양해를 구하지 않고 부시장을 퇴장 시킨 것은 신의원칙에 위배된다"며 "위원장으로서 도리에도 위배가 되어 정식으로 사과를 하라"고 요구했다.

김 위원장은 "의원들 전체가 있는 자리에서 논의해 결정했으면 사과를 한다"며 "하지만 상임위실에서 몇 분만 애기를 나눈 것에 대해선 사과를 못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위원장인 임형택 의원은"오늘 상황에 대해 전체 의원들끼리 논의를 한 적이 없다"며 김 위원장 주장에 힘을 보탰다.

이처럼 의원들간 설전으로 회의가 지연되자, 보다 못한 동료 의원들이 나서 추후에 다시 이야기를 하자며 보고회는 다시 속행됐다. /경성원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개막 전부터 김샌 제99회 익산 전국..
“이러면 어느 기업이 익산에 투자..
익산시 신청사 건립 추진 어디까지 ..
전국체전 화려한 개막…1주간 열전 ..
"지역 수장을 홀대한 것, 시민을 무..
‘익산역 콘서트’ 가을밤 잊지 못..
신동 공원서 폭행 피해자에 흉기 휘..
익산 IC~금마간 지방도,10일 왕복 6..
이상한 전북은행… 5000만원 도둑맞..
익산지역 땅값 최근 6년동안 12.58%..
최신뉴스
제99회 전국체육대회기념 스포츠우..  
익산시 여성회관, 가을 특강 교육..  
익산시, 도심 곳곳 가을꽃 식재로 ..  
이리공고 관악부, 전국체전 개막식..  
낭산면 새마을부녀회, 사랑담은 밑..  
익산산림청, 원광중 등 초청 헬기..  
익산천만송이 국화축제 26일 개막 ..  
"신재생자원센터,관리감독 철저·..  
익산소방서, 전국체전 안전사고 저..  
원광대-스페인 소리아나투랄 글로..  
익산시의회 보건위, 청소년 단체장..  
민주평통익산시協 자문위원,20~24..  
익산문화예술의 커뮤니티 NCC뮤비..  
【알림】원광대학교 열린총동문회 ..  
익산 용제동 열병합발전소에서 화..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