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7-21 오후 09:42: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설연휴 열차승차권 이달 16~17일 예매
16일 경부·경전·동해·충북선, 17일 호남·전라·경강·장항·중앙선
코레일 홈페이지와 지정된 역 창구서…반환수수료 기준 강화
1회에 최대 6매, 1인당 최대 12매까지로 구입 가능 매수 한정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1월 09일(화) 10:5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지난해 1월 11일 설명절 열차승차권을 예매하기 위해 익산역에 모인 시민들이 장사진을 이루고 있는 모습
ⓒ 익산신문
코레일 전북본부는 올해 설 열차승차권을 오는 16일부터 17일까지 코레일 홈페이지와 지정된 역 창구에서 예매한다고 밝혔다.

16일에는 경부·경전·동해·충북선 등의 승차권을, 17일에는 호남·전라·경강·장항·중앙선 등의 승차권 예매가 진행된다.

홈페이지에서는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 지정된 역과 승차권 판매대리점에서는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예매가 가능하며, 예매 대상은 오는 2월 14일부터 18일까지 운행하는 KTX·새마을·무궁화호 등의 열차와 O․V․S, DMZ트레인 등 관광전용열차의 승차권이다.

승차권은 인터넷에 70%, 역 창구 및 판매 대리점에 30%가 각각 배정된다.

인터넷으로 예약한 승차권은 오는 17일 오후 4시부터 21일 밤 12시까지 결제해야 하며,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되어 예약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된다.

또한, 예매기간에 판매되고 남은 승차권은 1월 17일 오후 4시부터 평시처럼 구매할 수 있다.

특히 편리한 온라인 예매를 위하여 ‘설 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를 오는 12일 오후 2시에 사전 오픈하며, 예매 전용 홈페이지에서는 열차시각표, 결제기한, 예약매수 등 예매사항에 대한 안내와 예약방법을 미리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설 승차권 예매시 유의할 사항은 예약부도(No-Show) 방지와 실 이용자의 구입기회 확대를 위해 반환수수료 기준을 강화한다는 점이다.

지닌해 년 추석 예매승차권은 무려 40% 가까이 반환되어 승차권 예매 후 이용하지 않은 예약부도에 대한 고객들의 불평이 많았다.

또한 승차권불법유통과 부당 확보를 방지함으로써 보다 많은 고객에게 예매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1회에 최대 6매, 1인당 최대 12매까지로 구입 가능 매수를 한정한다.

한편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와 자동발매기에서는 설 승차권을 예매할 수 없지만, 잔여석을 판매하는 17일 16시부터는 예매가 가능하다.

시각장애인으로 사전 등록한 회원은 예약 가능 시간이 기존 3분에서 10분으로 연장되고, 사전에 희망 날짜 열차종류·구간 등의 여행정보를 미리 저장해 예매 기간에 활용할 수 있다.

한광덕 코레일 전북본부장은 “계속된 한파로 설 명절에 열차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만큼 설 승차권 예매가 원활하게 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최선을 다하겠다고”고 밝혔다.

전북 지역 설 승차권 예매 지정역은 익산역·정읍역·전주역, 남원역 등 총 12개역이며, 예매 가능 판매대리점과 예매 관련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홈페이지와 철도고객센터(1544-7788, 1588-7788)에서 확인할 수 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소라공원에 1400세대 임대·분양 아..
'폭언·막말' 병원장 "내가 법이다"
제8대 시의회 1기 예결특위 위원장..
영등동 4성급호텔컨벤션 공정률 70%..
"공로연수 6개월 남긴 간부 승진인..
하춘화, 이리역폭발사고 당시 생명..
내연남 외도 의심, 성기 가위로 절..
재판거래 당사자 박경철 전 시장 "..
"평화육교 전면 교통차단 후속조치 ..
부실시공 분쟁급증,"공동주택품질검..
최신뉴스
‘천년별밤 백제왕궁'익산문화재夜..  
광주국세청장, 익산세무서 부가세 ..  
이리동로타리클럽, 제36대 강영수 ..  
"정책발굴 통해 미래일꾼 희망 되..  
노블리안치과, 지역 사회복지시설 ..  
함열농공단지 드디어 기업투자유치..  
【사설】익산시, 범죄 도시 이미..  
익산다애로타리클럽, 제 23대 송경..  
익산우체국, '작은 자매의 집' 봉..  
원광대 원불교사상연구원, 제14차 ..  
전국체전 대비 중앙 및 시·도 체..  
익산경찰서, 8월말까지 하절기 형..  
국내 최고 문학인과 함께하는 백제..  
이춘석 의원, 새만금 조기완공 페..  
익산시, 말산업 '신성장 동력산업'..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