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전 08:27: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대학 축제기간 주류판매 금지령· · 변화 꿈틀
교육부, 교내주점 불가 공문 전달
도내 술없는 축제 검토 대학늘어
원광대 분위기 동참, '술 무료 제공'
학생들 사이 찬반엇갈려 귀추 주목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5월 10일(목) 16:4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교육부가 내린 대학생 주류판매 금지령을 내린 가운데 축제가 한참인 원광대학교 캠퍼스 내 마련된 주막 모습.
ⓒ 익산신문
5월 대학축제를 앞두고 교육부가 내린 대학생 주류판매 금지령에 따라 도내 대학 캠퍼스 내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축제를 앞둔 다수의 도내 대학들이 앞다퉈 술없는 축제에 대한 검토에 들어갔기 때문이다.

도내 대표대학인 전북대학교는 이달 23-25일까지 여는 대동제 축제때 교육부 방침과 관련해 대학 본부측과 수차례 접촉을 통해 주류판매 여부를 고심하고 있다.

특히 축제가 한참인 익산소재 대학서도 색다른 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2018' 원탑 대동제가 열리는 원광대학교 학생회관 새세대 광장을 비롯한 캠퍼스 일대.

헤이즈와 현아 등 국내 유명 가수 초청 공연과 함께 도전 골든벨, 멍때리기 대회, 학생참여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지는 곳곳에 낯선 풍경이 눈길을 끈다.

이유는 축제의 백미인 수십여개의 주막부스에 "술은 무료 제공한다"는 이색적인 문구가 있는 것.

↑↑ 한 주막부스에 술은 '무료제공한다'는 문구가 걸려있다.
ⓒ 익산신문
주막 곳곳에는 주류박스가 보였으나, 술값대신 소정의 입장료를 받는다.

이는 교육부 측의 갑작스러운 공문에 당황한 원광대 총학생회 측의 절충안.

어찌보면 편법으로 보일 수 있으나, 분명한 것은 주류를 돈받고 판매를 안하고 있어 지금까지와는 다른 색다른 축제모습이 연출되고 있다.

이런 변화의 바람은 지난 1일 교육부가 국세청 협조요청을 받아 전국 각 대학에 주세법령 안내 협조 공문을 보냄에 따라 시작됐다.

따라서 도내 지역서 술없는 축제가 늘고 있지만 학생들의 반응은 아직 엇갈린다.

"이번 계기로 더많은 콘텐츠, 문화가 생겨나서 더 좋은 대학 축제가 되었으면 한다"는 찬성쪽과 "축제때 친구, 후배·선배들이랑 같이 술 먹는 재미가 있는 건데 그걸 즐기지 못할 것 같아 아쉽다"는 반대쪽 입장이 팽팽이 맞서고 있다.

한편 5월 말까지 도내 각 대학에서 축제가 열릴 예정인 가운데 대학측이 교육부 지침에 따라 주류판매를 금지할 지, 아님 판매를 강행할 지 귀추가 주목된다. /경성원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지역 수장을 홀대한 것, 시민을 무..
모현 오투그란데 프리미어 분양 카..
‘익산역 콘서트’ 가을밤 잊지 못..
이상한 전북은행… 5000만원 도둑맞..
익산시 비서실장에 김장수 전 직소..
"중앙지하차도 입구 시설물에 미적 ..
익산시내 체전참가 선수단 숙소서 ..
관치시대 전국체전 儀典,시대 맞게 ..
익산시청 1700여 직원, 전국체전 움..
정헌율 시장, 친절·불친절 공무원 ..
최신뉴스
익산시,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 860..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2주년 성..  
道농기원, 농진청 공모사업 선정 ..  
익산여성의 전화, 내달 8일 문학토..  
도과학교육원, 음악이 흐르는 가족..  
【익산칼럼】역사문화도시 익산, ..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잘 익..  
【월요아침窓】천재지변 앞에서 - ..  
【독자투고】부모님과 조상에 대한..  
원광효도마을 노인복지센터, 효도..  
“100년 먹거리 초석, 본궤도 오르..  
익산시 비서실장에 김장수 전 직소..  
【사설】體典 성공적으로 치러낸 ..  
금마면 주민자치위, 우수 선진지 ..  
익산시 영등 2동, 주민자치프로그..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