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6 오전 12:18: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 전국체전 북한선수단 참여 '오리무중'
성사여부 판단 1차 체육회담 안건 채택 안돼
두달 앞둔 시점서 2차 회담 열릴 계획조차 없어
전북도체육회 "힘들 것 같다" 부정적시각 확산
문체부 "아직 명확한 답변하기 곤란하다" 눈치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08일(수) 17:3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전국체전을 대비한 리모델링 공사가 한참중인 익산시 종합운동장 전경.
ⓒ 익산신문
오는 10월 익산을 주개최지로 해 전북 도내 14개 시·군에서 열리는 2018 전국(장애인)체전에 북한선수단 참여가 어려워질 전망이다.

초청 성사여부를 가름할 제 2차 남북체육회담이 체전을 약 두달 앞두고도 언제 열릴지 계획조차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북한선수단 초청은 사실상 물건너갔다는 지적이 커가고 있다.

전북도체육회와 익산시에 따르면 오는 10월 익산에서 개최되는 제 99회 전국체전에 북한팀을 초청하는 역사적인 남북체전을 추진하고 있다.

그 시발점은 바로 지난 4월 17일 정헌율 익산시장이 북한팀을 초청, 전국체전을 세계평화축제로 승화시키자고 첫 제안한 것.

이후 여야 국회의원들의 북한팀 초청 결의안 국회제출, 전국체전 익산시 운영위원회의 초청 건의문 국회전달 등 공감대가 연이어 확산된 바 있다.

또한 전북도도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체육회에 탁구, 축구, 농구, 배드민턴, 5개 종목 100여 명 규모로 북한선수단 초청을 비공식적으로 요청, 힘을 보탰다.

이같은 핑크빛 기류속에 지난 6월 18일 판문점에서 열린 제1차 남북체육회담이 큰 주목을 끌었다.

전국체전 북한팀 초청문제가 체육회담 '의제'에 올랐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쉽게도 이 부분은 아시안게임 단일팀 구성 등의 논의로 당일 회의 '안건'에는 오르지 못했다.

이에 주최 측은 지난 7월 열릴 예정이었던 제2차 남북체육회담에 한줄기 희망을 걸었다.

그러나 회담은 결국 열리지 않았고, 체전을 코앞에 둔 시점에서 추가 회담계획도 없어 선수단 참여는 어렵다는 부정적인 시각이 늘고 있다.

박철웅 익산 부시장도 지난 6일 시청기자실서 "북한선수단 참여는 사실상 힘들다"고 입장을 밝혔으며, 전북도체육회도 8일 본보와 통화에서 "힘들 것 같다"고 같은 대답을 반복했다.

이와 관련, 문체부 관계자는 "전국체전까지 남은 시간이 얼마 없다"며 "아직 명확한 답변을 하기 곤란하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 전국체전담당관실은 "처음부터 북한선수단이 100% 참여한다는 보장은 없다"며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경성원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 제2캠퍼스 수도권 설립 움직..
익산시공무원노조 제6대 위원장에 ..
익산지역 치솟는 아파트 분양가 잡..
원광대 13대 총장에 박맹수 교수 취..
시의회 조남석 의원, 선거법서 자유..
익산시의원 2019~2022년 월정수당 ..
정헌율 시장, 地選 관련 허위사실 ..
"동절기 KTX익산역 광장 야간경관 ..
익산시 금고 운영 금융기관 변동없..
익산 국가산단, 스마트 산단으로 탈..
최신뉴스
조배숙 의원, 석재산업 활성화 대..  
익산시 여성단체協, 2018년 활동 ..  
익산시 출입기자단, 지역인재 육성..  
【줌인찰칵】놀란 고양이 - 정혜홍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호박..  
【익산칼럼】선거제도 개혁, 미룰 ..  
【열린광장】 익산 문화관광, 무엇..  
【보훈상담 Q&A】6.25전쟁 때 활약..  
【노무상담 Q&A】계약갱신에 대한 ..  
【국민연금 Q&A】 미납한 연금보험..  
내년도 왕궁보석가공단지 기반조성..  
익산시의회 연말맞아 사회복지시설..  
원광대 이원기 학생, 국제주얼리디..  
금연 서포터즈 원광대 금반지 팀, ..  
국도 24호선 순창~담양 확포장 18..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