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6 오전 12:18: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편의점 ‘갑-을 분쟁’, 1위는 세븐일레븐
최근 5년간 공정거래조정원 분쟁조정건수 172건
미니스톱 119건, CU 98건, GS25 40건 뒤이어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0일(수) 05:1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자료사진
ⓒ 익산신문
세븐일레븐이 최근 5년간 가장 많은 분쟁조정 건수를 기록, 편의점 업계 중 -을 분쟁’ 1위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조배숙 의원(민주평화당·익산을)이 공정거래조정원으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코리아세븐이 운영하는 세븐일레븐의 최근 5년간 분쟁조정접수 건수는 172건으로 확인됐다.

미니스톱이 119건으로 그 뒤를 이었고, CU 98, GS25 40건순이다.

세븐일레븐의 분쟁조정접수 172건의 분쟁조정 처리 결과는 109건만이 조정 성립이 이뤄졌고, 나머지 63건은 불성립 8, 소제기, 신청취하 등의 사유로 조정절차 종료 48, 현재 7건의 분쟁조정이 진행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5년간 편의점 분쟁조정의 유형은 허위-과장 정보제공 금지의무가 74건으로 가장 많고, 부당한 손해배상의무 부담(불공정거래행위) 32, 거래상 지위남용(불공정거래행위) 31, 영업지역 침해 24, 정보공개서 사전제공 의무 21건 등이다.

한편, 지난 2016년에는 60건의 분쟁조정신청이 있었고, 2017년에 2배 이상 급증해 130, 20189월말 기준 148건으로 편의점 가맹점 분쟁조정신청 건수는 매년 증가 추세이다.

조배숙 의원은 최근 급격한 최저임금의 인상, 카드수수료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들이 가맹본부의 갑질로 인해 벼랑 끝에 몰리고 있다, “편의점 등 가맹사업거래 전반에 걸친 만연한 불공정거래 행위 근절을 위한 특단의 대책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원광대 제2캠퍼스 수도권 설립 움직..
익산시공무원노조 제6대 위원장에 ..
익산지역 치솟는 아파트 분양가 잡..
원광대 13대 총장에 박맹수 교수 취..
시의회 조남석 의원, 선거법서 자유..
익산시의원 2019~2022년 월정수당 ..
정헌율 시장, 地選 관련 허위사실 ..
"동절기 KTX익산역 광장 야간경관 ..
익산시 금고 운영 금융기관 변동없..
익산 국가산단, 스마트 산단으로 탈..
최신뉴스
조배숙 의원, 석재산업 활성화 대..  
익산시 여성단체協, 2018년 활동 ..  
익산시 출입기자단, 지역인재 육성..  
【줌인찰칵】놀란 고양이 - 정혜홍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호박..  
【익산칼럼】선거제도 개혁, 미룰 ..  
【열린광장】 익산 문화관광, 무엇..  
【보훈상담 Q&A】6.25전쟁 때 활약..  
【노무상담 Q&A】계약갱신에 대한 ..  
【국민연금 Q&A】 미납한 연금보험..  
내년도 왕궁보석가공단지 기반조성..  
익산시의회 연말맞아 사회복지시설..  
원광대 이원기 학생, 국제주얼리디..  
금연 서포터즈 원광대 금반지 팀, ..  
국도 24호선 순창~담양 확포장 18..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