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20 오후 06:01: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최근 10년간 송유관 기름 도둑 159건 적발
조배숙 의원, 산자부 제출 국정감사 자료 인용
대한송유관공사 송유관 154건, SK에너지 5건
절반이상 충청권서 도유…전북서도 13건 발생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1일(목) 14:4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을을 지역구로 둔 조배숙 국회의원
ⓒ 익산신문
송유관 도유(盜油) 사건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조배숙 의원(민주평화당·익산을)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10년간 도유 적발현황’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09년부터 올해 8월말까지 대한송유관공사 154건, SK에너지송유관 5건 등 총 159건의 도유가 적발됐다. 연평균 도유 적발 사건이 대략 15건에 이르고 있는 셈이다.

대한송유관공사 적발건수를 연도별로 살펴보면 2009년 22건, 2010년 12건, 2011년 15건, 2012년 15건, 2013년 23건, 2014년 16건, 2015년 14건, 2016년 5건, 2017년 15건, 2018년 8월말 현재 17건으로 도유 적발건수가 5건밖에 없었던 2016년을 기점으로 다시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154건의 도유 적발 사건 중 충남에 49건, 충북에 29건으로 전체 적벌 건수의 절반 이상이 충청에서 발생했고, 경북도 30건, 전남·전북 각 13건의 순이었다.

이는 충남이 수도권·호남·영남의 송유관이 중심으로 모이는 곳이기 때문인 것으로 추측된다.

조배숙 의원은 “지하 깊게 땅굴을 파고 들어가 기름을 훔치는 사람도 있고, 절도의 방법도 치밀해지고, 전문화되고 있는 만큼,송유관 관리에 만전을 기해야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한송유관공사가 관리하는 전체 송유관은 남북 송유관·경인소유관 등을 합쳐 총 1104km에 이르며, 최근 10년간 12번의 크고 작은 안전사고가 발생됐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모현동 현대아파트 10층서 화재, 주..
익산시, 15일자 신규공무원 66명 임..
익산시,6급이하 하위직 임기제공무..
전방㈜ 익산3산단 2·3공장 투자백..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展' 갈산동..
익산 조합장 선거 평균 경쟁률 2.7..
영등동 주택가 하우스방서 도박판 ..
"쌍릉, 백제 무왕묘 아닌 우리 시조..
포스코APT 주민들 "입주 4년 뒤에 ..
김수흥 국회 사무처 사무차장 총선 ..
최신뉴스
“대한민국임시정부 발자취 따라 ..  
3.1운동 100주년기념 퍼포먼스 '역..  
3D프린팅산업 서브미클 워크숍…4..  
제3산단 입주 2개 업체 추가 분양..  
정헌율 시장, 2019주민과의 대화 '..  
익산시 신청사 기본계획안 타당성..  
익산경찰서-시민경찰 공동체 치안..  
김기영 도의원“연말정산 자녀인적..  
“문화재 훼손·동부권 개발 장애..  
익산문화관광재단 대표 재공모 11..  
김철모 전 익산부시장, 정읍문학회..  
원광대 20일 2018학년도 전기학위 ..  
익산시의사회, 제12차 사랑의 장학..  
9급 국가공무원 공채 오늘부터 접..  
익산에 첫 미혼모자가족복지시설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