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4-06 오후 10:32:25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 某대형교회 목사"祈禱 대통령 없어 코로나 재앙"
설교 동영상 확산되면서 네티즌 사이 논란
교회 측 "일반인 대상 아냐"…동영상 삭제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3월 18일(수) 17:3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신문
익산시 영등동 한 대형교회 담임목사가 주일 예배 도중 "백성을 위해 기도하는 다윗왕과 같은 대통령이 없어 코로나19라는 위기를 맞았다"며 "최근 확산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대통령 때문"이라고 발언해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기사는 주요 포털에 많이 읽은 기사 목록에 오르면서 네티즌들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해당 발언은 이달 15일 익산의 한 대형교회에서 열린 주일 예배 과정에서 나왔으며 이 교회는 이 발언이 담긴 40여분 짜리 설교를 영상에 담아 동영상 공유 사이트에 올렸다.

영상 속에서 이 목사는 “백성을 위해 기도하는 다윗왕 같은 대통령이 없어 코로나19라는 위기를 맞았다”며 “하나님이 명령하시면 그날부로 코로나는 소멸할 것”이라고 설교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을 하나님의 은혜를 잊은 백성에게서 찾았다”며 “하나님 덕분에 대한민국이 잘 살게 됐는데 그 은혜를 잊고 교만해져서 하나님이 코로나19라는 전염병을 재앙으로 내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근 기독교 예배 중단 목소리에 대한 반대의 뜻도 거침없이 쏟아냈다.

그는 “예배 중단은 안 된다. 집에 앉아서 인터넷으로 예배드리는 게 무슨 은혜를 받겠느냐”며 “어떠한 어려움이 와도 예배는 폐하지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6만 기도회가 회개하고 기도하면 하나님이 전염병에서 지켜주실 것”이라고 했다.

해당 교회는 문제가 불거지자 유튜브에 올린 동영상을 모두 삭제했다.

이 교회 담임목사는 “어려운 시국에서 교회 신도의 신앙심을 더 키우고 열심히 기도해 코로나19를 물리치자는 뜻이었다”며 “정치적인 의도를 가지고 발언한 것은 전혀 아니었다”고 강조했다.

설교 영상을 삭제한 것에 대해서는 “교회 신도를 위해 올린 것이지 일반 대중을 상대로 공개한 것이 아니기 때문”이라며 “이번 일로 교단과 신도들에게 심려를 끼친 것 같아 죄송하다”고 했다. /뉴스1 기사 일부 발췌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2개월 이상 코로나19 청정지역 지켜..
익산갑 김수흥 후보, 선대위원장에 ..
마스크 판매사기 익산시내 전 폭력..
익산시 인구 내년 상반기 28만명선..
열린민주당 비례후보 등 익산 총출..
석암동에 익산지역 최초 수소충전소..
프리미엄 'STX 익산창인네움’ APT ..
익산지역 개신교 교회 37% 253곳 현..
익산 귀금속보석업계 4개 단체 4.15..
금강·부송동 매립장 야적쓰레기 소..
최신뉴스
헌재 "지방의회의원의 선거운동 금..  
익산시 "자가격리 벗어나 놀이터 ..  
익산 與후보들 사회복지 현안 정책..  
망성여성의용소방대, 망성면에 성..  
익산시, 저소득층 근로 청년 자립..  
익산농기센터, 농기계 안전등화장..  
市, 봄꽃 20만본 식재… 화사한 봄..  
익산의용소방대, 일손부족 마스크..  
전북대, 13일부터 대면 수업 계획 ..  
팔봉동 ㈜삼현철강 대표, 코로나19..  
전권희, 주말 유세전…민중당 비례..  
왕궁 축산인, 코로나19극복 성금 7..  
市,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가족안..  
김수흥, KCN토론회 불참 野 후보들..  
시민들은 '다독다독'…종교단체는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