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0 오후 03:06: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국민연금Q&A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보훈 Q&A】우리 고장 현충시설에 대해 알고 싶어요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26일(금) 21:49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신문
익산시 여산면에 위치한 가람문학관을 소개합니다. 가람문학관은 이병기 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널리 알리기 위해 익산시에서 건립한 기념관입니다.

이병기 선생은 1892년 1월 28일 전북 익산 여산면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는 7살이 되던 해부터 한학을 공부하며 신학문의 필요성을 깨닫고 1910년 전주공립보통학교에 입학, 1913년 관립 한성사범학교를 졸업하였습니다.

1913년부터 남양, 여산 등 공립 보통학교에서 교편을 잡으며 국어국문학과 국사에 관한 문헌을 수집하고 시조를 중심으로 시가문학을 연구, 창작하기 시작하였습니다.

1921년 권덕규, 임경재 등과 함께 조선어문연구회를 조직하고, 1926년 ‘시조회’를 발기, 1928년 시조 혁신을 제창하는 논문들을 발표하면서 1920년대 전반에 걸쳐 시조발전과 민족문학의 부흥을 위해 진력하였습니다.

1931년에는 조선어학회 활동을 하며 1600여명의 지도층 청년들에게 한글 강습과 민족의식을 고취시켰습니다.

1942년 10월 일제가 한민족 말살정책의 일환으로 만들어낸 조선어학회사건으로 구속되어 1년간 혹독한 고문과 악형으로 옥고를 겪기도 하였습니다. 국가보훈처에서는 그의 공훈을 기리기 위해 1990년에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하였습니다.

익산시는 2017년 10월 익산시 여산면에 위치한 이병기선생 생가 옆에 그의 삶과 업적을 소개하는 가람문학관을 건립하였으며, 국가보훈처는 2019년 4월 현충시설로 지정하여 지역민과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 역사교육과 애국정신, 독립정신을 고취시키는 산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위치 : 전북 익산시 여산면 가람1길 76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서 3개월여만에 로또 1등 당첨..
평화지구 LH 아파트 이제야 착공…..
인구감소로 요동치는 익산 제21대 ..
한병도 위원장"익산 발전 위해 의견..
"인구감소에 대해 직원들조차 위기..
KTX 9월10일부터 김제역 4회 정차..
정헌율, "특별한 계획없다"…당장 ..
익산시 신청사 건립,지방재정투자심..
평화당 잔류 조배숙 의원 SNS 메시..
【사설】평화지구 LH아파트 건설 늑..
최신뉴스
한완수 재향군인회장, 대한민국을 ..  
익산경찰서, 2학기초 맞아 약자보..  
20일 원광대 2018학년도 후기 학위..  
원광대병원, 이달부터 MRI 24시간 ..  
민주평화당, 8월 23일 익산지역 핵..  
다문화 청소년 진로탐색 캠프실시  
내달부터 익산 전 시내버스서 WiFi..  
익산시, 자동차 번호판 체계 변경 ..  
전북농업인 정보화경진대회 불꽃 ..  
익산 도시 디자인에 대학생 의견 ..  
집단암 발생 장점마을 맞춤형 의료..  
익산시 2회추경안 1103억원 편성, ..  
2019 현대미술드로잉 전시회, 영등..  
(재)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JB 청..  
"관광인프라 연계, 관광산업 활성..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