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9 오후 08:53: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익산익산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노인 행복한 세상만들기 위해 반편생 바쳤죠"
원광효도마을 오순옥(72) 이사장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7년 12월 29일(금) 16:4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원광효도마을 오순옥(72) 이사장.
ⓒ 익산신문
"지금까지 온전한 몸과 정신으로 효도세상을 만들기 위해 살아온 삶 자체만으로도 감사하다. 이제는 효문화 정신이 지역을 넘어 세계로 뻗어 나갈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하는데 남은 일생을 바치겠다"

지난 수십년 간 무에서 유를 만들어 내는 도전·개척정신으로 부송복지관부터 중앙수양원의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원불교 무료요양시설·시니어클럽·요양병원 등 11개 각종 사회복지시설을 갖춘 국내에서 손꼽이는 거대 복지타운으로 키워낸 장본인이자, 내년 2월 정년퇴임을 앞둔 원광효도마을 오순옥(72) 이사장의 말이다.

오 이사장은 외삼촌인 김인철 전 원광학원이사장의 안내로 1962년 원불교에 귀의해 원불교 종단내 사회봉사의 새로운 길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는 '원불교 봉사활동의 대모'다.

"어려운 곳에 내몸을 불사르자"라는 마음과 함께 대학재학시절 시작한 오 이사장의 봉사하는 삶은 1985년 금마교당 교무시절, 유아교육분야로 전환기를 맞게된다.

"아이들이 올바르게 성장하려면 어리시절 인성교육이 중요하다"는 생각을 한 그는 지역에 유치원·어린이집을 설립한다.

이어 1993년 익산시 최초로 부송종합복지관을 설립해 결식아동·독거노인들에게 점심을 제공하는 한편 공부방을 통해 지식습득 향상에 도움을 주게된다.

하지만 1999년 1월 원불교 무료 양로시설인 중앙수양원으로 옮긴 그에게 시련이 찾아온다.

부임 첫날, 건물들이 낡아 찬바람이 건물 사이를 비집고 들어와 느낀 황량감을 지금도 잊을수 없다는 오 이사장.

그는 포기보다 "어르신들이 행복한 세상을 만들자"는 일념하나로 노력해 지금은 무료전문 요양시설 사은의 집·실비요양시설 원광상록원·원광효도노인전문병원 등 11개 시설을 갖춘 거대한 노인사회종합복지타운인 (사)원광효도마을을 만들어냈다.
 
오 이사장은 "세상에 정성만큼 아름다운 선물은 없다"며 "우리 직원들 모두는 타인의 부모라도 내 부모님처럼 정성을 다해 모시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새벽마다 처음 초심을 마음속에 깊이 새김은 물론 성장할 수 있게 도움을 준 이들에게 감사염원을 담아 매일 만일기도를 올리고 있다"며 "수많은 경계때마다 포기· 합리화 하지 않고 노력해온 정성들이 지금 큰 결실을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퇴임 후에도 효도마을이 '효 근원·실천 도량'으로 꾸준히 자리잡도록 아낌없는 성원과 활동을 지원하겠다"며 "이를 통해 더많은 이들의 효심이 자라나고, 어르신들이 행복한 세상이 만들어지길 바란다"고 소회를 밝혔다. /경성원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도의장 출신 운영 주유소라 상호 ‘..
시골 명문고 익산고 2019학년 입학..
조사받던 교도관 익산서 숨진 채 발..
익산상의 신임 사무국장에 올드보이..
【익산칼럼】‘국립 철도박물관’, ..
물섞인 기름 주유소 피해자·업주 ..
이춘석·정헌율, KTX전북혁신역 대..
중앙체육공원,전국체전 개막 전날 ..
이리신광교회밖서 명성교회 부자세..
익산지역 최초의 4성급 호텔 위용 ..
최신뉴스
함라 장점마을 보건진료소 신설, ..  
원광대 제13대 총장 후보에 5명 등..  
백세요양원 어르신-리라유치원생, ..  
이리공업고,엘리트 육상과 생활 체..  
"추석 전날밤 백제왕궁서 소원등 ..  
익산시, 6세미만 아동에 아동수당 ..  
"KTX 혁신역 관련 평화당 전북도당..  
원광대 행정대학원, 인제대 김창룡..  
농관원익산사무소, PLS시행 앞서 ..  
익산 출신 최대성씨,제18회 창작향..  
익산경찰, 불법촬영 예방 숙박업소..  
국식클지원센터, 가정간편식 기술 ..  
황등 생명나무, 착한 바자회로 희..  
익산지역 최초의 4성급 호텔 위용 ..  
소비자聯익산지부,전통시장 이용·..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