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9 오후 07:27:48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익산익산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익산인】“음악으로 사랑 선물하는 희망전도사 역할에 최선”
아름다운 선율로 나눔 실천
익산예우회 김병문 회장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11월 22일(금) 09:0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신문
“음악과 함께하는 즐거운 삶을 시민들에게 선사하고 싶어요”

‘익산예우회 연예봉사단’ 그들이 떴다하면 어느새 흥겨움이 가득하다. 어르신들 사이에는 윤도현 밴드·송골매 등의 인기에 버금간다. 김병문(74) 회장은 오늘도 아름다운 선율로 사랑을 전하며 봉사하는 사랑전도사로 활동하고 익산예우회를 이끌고 있다.

김 회장은 익산예우회와 함께 익산 전역을 누비며 사람들을 만난다.

양로원과 고아원, 불우 이웃을 찾아 위로하고 아픔을 치유하고 있는 것. 덕분인지 김 회장이 가는 곳엔 사랑 꽃이 만개한다.

음악을 통해 기쁨을 선물하고 희망과 웃음을 찾아주는 역할을 해주고 있는 셈이다. 익산예우회는 2005년 창단해 지금에 이르기까지 김 회장의 열정이 고스란히 스며있다.

놀이터를 무대 삼아 연습하고 작지만 큰 희망을 담아 연습실을 마련해 주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기도 했다. 이렇듯 열의를 담아 찾아다닌 곳이 수를 헤아릴 수 없을 정도다. 전북 혜화학교에 방문해 그들과 하는 무대는 감동 그 자체였다.

또한 실로암 사랑 요양병원을 찾았을 때는 봉사의 참맛을 깨달았다. 아픔과 외로움도 잊은 채 음악에 몸을 실은 어르신들로 인해 그간의 수고로움을 모두 잊는 계기가 됐다.

“요양병원에 계신 어르신들에게 공연을 올리면서 알 수 없는 기분이 들고 힘을 드리러 갔다 제가 더 얻고오는게 많은 시간이 됐습니다”김 회장이 음악봉사에 뛰어들게 된 것은 어찌 보면 필연에 가까웠다.

“우연한 기회에 가게 된 병문안, 웃음과 희망을 잃어버린 환자를 보곤 절망적이라는 마음을 느꼈습니다. 때마침 기타와 노래로 환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는 젊은 사람들의 모습에 ‘이거다’하는 생각이 스쳤고 음악을 통해 희망을 나눌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기게 됐어요”

김 회장은 아무것도 없었지만 단지 봉사할 수 있다는 생각에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들과 익산예우회를 창단했다. 이제는 40대에서 60대까지 회원수가 50여명에 이른다. 김 회장이 사비를 털어 함열에 사무실과 연습실도 만들어 익산예우회를 이끌고 있다. 예우회 회원들과 한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아 좋은 일에 나섰으면 하는 바람을 키우는 일에 오늘도 열중이다.

익산예우회 뿐만아니라 함열 동지산회 고문을 맡고 있어 연탄봉사활동, 김장김치나눔을 계획하며 이웃돕기에 힘쓰고 있다.

“누군가는 봉사란 희생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희생보다는 많은 사람들과 더불어 살아가는 길을 반듯하게 닦아가는 것입니다”/유지영 인턴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사설】지방대 원광대 위기는 익산..
약촌오거리 진범잡은 형사“수사중 ..
익산 서부권 학곤선 4차선으로 뻥 ..
익산에 전북 최초 미혼모 가족복지..
인구 29만명선 붕괴후 1년간 월 평..
익산 119구조대,범람 하천 부근 고..
익산탑마루조공, 익산시 북부청사 ..
"지역화폐 다이로움, 대형 유통점·..
한병도 국회의원, 익산시 특별교부..
전북과학교육원 “별난물건박물관으..
최신뉴스
내일 예정 익산시 북부청사 개청식..  
전북대, 4단계 BK21 사업 선정 ‘..  
익산시청소년수련관, 초등생 대상 ..  
익산시청소년성문화센터,성교육 관..  
익산다애로타리클럽-이리공고 인터..  
집중호우 익산시 비상2단계 근무체..  
익산산림항공관리소, 집중호우 고..  
익산시, 새내기 공무원 200여명 대..  
중단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 구..  
전건협 익산시협의회, 익산사랑장..  
정헌율 시장, 유튜버 촬영 현장서 ..  
익산 119구조대,범람 하천 부근 고..  
식품진흥원,가정간편식 HMR기술센..  
김철모 前익산부시장,시집‘익숙한..  
"옥상출입문 자동개폐장치,방범·..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