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10-24 오후 08:22:38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뉴스 > 익산익산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익산인】“20세기 최고의 바리톤으로 손꼽히는 피에로 카푸칠리가 롤 모델”
제12회 전북고교생 목정음악콩쿠르 대상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김자연 학생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1년 09월 14일(화) 09:0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신문

“20세기 최고의 바리톤으로 손꼽히는 피에로 카푸칠리가 롤 모델입니다. 이제 시작인만큼 더욱 열심히 배우고 연마해서 익산을 알리는 세계적인 성악가가 되고 싶습니다.”

지난 9월 4일 전주교육대학교 음악관에서 열린 제12회 전북고교생 목정음악콩쿠르 대상의 영예를 안은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3학년 김자연(19) 학생은 이같이 당찬 포부를 밝혔다.

전라북도 문화예술의 계승 발전과 우수한 음악인재 발굴 육성을 위해 재단법인 목정문화재단(이사장 김홍식)이 주최한 제12회 전북고교생 목정(牧汀)음악콩쿠르는 피아노, 현악, 관악, 성악 4개 부문에서 총 78명의 전북고교생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펼쳤다.

이 대회에서 김자연 군은 화려한 아리아 대신 콩쿠르에서는 흔치 않은 독일가곡 슈베르트의 ‘음악에 부침(An die Musik)’을 과감히 선택해 당당히 대상을 거머쥐었다.

“대회 참가자들은 대부분 모두가 잘 아는 아리아나 가곡 등을 선보이지만 저는 그 틀을 깨고 싶었습니다. 제가 처음으로 배운 독일곡이기도 해서 애착이 가기도 했고요.”

김 군이 성악을 시작하게 된 계기는 중학교 1학년 음악시간에 가창시험으로 한국가곡을 불렀는데 이를 들은 음악선생님이 “너는 체격도 좋고 목소리가 성악에 잘 어울린다”고 권유해서였다.

그래서 “처음에는 재미없어지면 그만두겠다는 가벼운 마음으로 시작했는데 여기까지 오게 됐다”며 수줍어했다.

원래 음악을 좋아해 혼자 즐기자는 취지로 성악에 입문했지만 이제는 관객들이 보는 것이 기분 좋아져 다른 사람도 즐겁게 하는 성악가가 되자고 마음먹었다.

그는 “이번 대회도 큰 욕심 없이 아직은 경험을 쌓아야 할 때라는 생각으로 출전했는데 생각지도 못한 엄청난 큰 선물을 받아 얼떨떨하다”며 “사랑하는 부모님, 교장선생님, 설성엽 선생님, 담임선생님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군을 지도한 설성엽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성악 총괄 선생님은 “부모님께 타고난 소리도 좋지만 곡 해석력이 좋아 그것을 소리로 승화시켜 성장해 나갔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열심히 공부해서 탁월한 성과를 이루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 군은 제11회 목정콩쿠르대회 성악부분 최우수상, 2021전라북도 고등음악 실기대회 동상, 2017전라북도 중등음악 실기대회 동상,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중학생 음악콩쿠르 동상, 2018전라북도 중등음악 실기대회 은상,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중학생 음악콩쿠르 은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박해정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모현동 부영2차APT,성남 대장동 ..
익산 불법 현수막 협약식 불참 놓고..
신흥저수지 수변산책로 최초로 전면..
강팔문 전 새만금개발公 사장 민주..
익산시장 출마예상자 7명, 불법 현..
익산 더불어혁신포럼 11월 2일 제1..
익산 송학동 임대주택 공급촉진지구..
익산지역 서동·보석 콜택시 통합만..
"추곡수매현장은 한해 농사 결실의 ..
하림,‘The미식 장인라면’ 앞세워 ..
최신뉴스
익산 국화축제 비대면 분산전시에..  
그루터기청소년작은도서관서'시낭..  
익산소방서 화재조사 연구팀, 2021..  
한병도 의원, 민주당 ‘지역성장동..  
남중동 남성맨션 인근 인쇄소서 불..  
익산시, 소방차 등 '긴급자동차 전..  
신흥근린공원 가을꽃정원 시민 한..  
【익산칼럼】숲을 바라보는 정책 ..  
【월요아침窓】자신을 다스리는 사..  
【줌인찰칵】끝없는 세계 - 이지현  
【권영민 시인의 문화 산책】차력..  
인화동 입주민 20여명 행복마을봉..  
익산시-지역 도의원,익산 현안해결..  
용안 바람개비길서 내달 14일 고품..  
익산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