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0-22 오후 06:39: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교육/문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원광대·전북대 의대·로스쿨생 절반 이상 고소득층
박찬대 의원, ‘최근 3년 의약계열·법전원 국가장학금 신청현황’ 분석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9년 10월 08일(화) 11:00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신문
원광대·전북대에 재학중인 의대생·로스쿨생의 절반 이상이 고소득층 자녀인 것으로 확인됐다. 전북을 비롯해 전국 의·약학과와 로스쿨생들의 고소득층 쏠림현상이 여전하다는 분석이다.

국회 교육위원회 박찬대 의원(더불어민주당)이 한국장학재단으로부터 제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원광대·전북대 의약대생의 69.5%, 로스쿨생의 53.18%가 고소득층 자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최근 3년간 20개 대학의 의약계열 국가장학금 신청현황 및 법전원 취약계층 장학금 신청현황’을 분석한 결과다.

‘고소득층’의 기준은 월 소득 930만원 초과인 소득분위 8~10분위와 등록금 부담이 없어 신청하지 않은 것으로 보이는 미신청자를 합한 인원이다.

전국 20개 대학을 분석하면, 의약대생의 59%, 로스쿨생의 52.3%가 고소득층 자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의약대생 고소득자녀는 고려대(76.0%)·영남대(71.4%)·전북대(70.2%)순으로, 로스쿨 고소득자녀는 한양대(68.8%)·고려대(66.3%)·이화여대(64.6%)순으로 나타났다.

박찬대 의원은 “고학력의 전문직군인 의대, 로스쿨에서 고소득층 쏠림현상이 여전하다”며, “부모의 소득 격차가 교육기회의 격차로 이어지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 여중생, 여고생에게 집단 폭..
함열서 술자리 다툼끝에 살인미수 ..
【익산칼럼】정치란 무신불립(無信..
"익산지역 레미콘업체 신규허가 절..
‘이리고 총동창회장배 미령 축구대..
익산시, 도심주차난 ‘숨통’ 위해 ..
제19기 평통익산시협의회 16일 성황..
익산시 대물림 맛집 13개소 선정…..
인기 래퍼‘키드밀리’ 내달 2일 익..
재건축 청솔아파트, 이달 26일 시공..
최신뉴스
2019 청소년 문화콘서트 다채롭게 ..  
예술컴퍼니 아트문'역사문화예술 ..  
익산시, 내년도 국가예산 역대 최..  
저지방·고단백 끝판왕 복어 ‘복..  
국화향기속 26일 니트&한지섬유패..  
익산지역 환경정책 둘러싸고 '갑론..  
에덴어린이집, 21일 굿네이버스에 ..  
11월 1~2일 익산 어울누리 청소년 ..  
익산 세계유산 탐방거점센터 건립 ..  
2019농식품 창업콘테스트 ‘판매왕..  
익산 낭산다례원 등 5개 농촌교육..  
익산산림조합, 조합원 90여명과 함..  
"장점마을 친환경 시범마을 조성토..  
익산시-지역 농·축·원협, 농업상..  
귀신 쫓아낸다며 20대 딸 죽게 한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