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3-10-02 오전 07:38:47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뉴스 > 정치/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 재건축·재개발정비예정구역 28개소 고시 전망
익산시, 난개발 방지·2030년까지 적절한 주택수급 위해
非의무대상에도 첫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 수립추진
용역 통해 재건축‧재개발 정비예정구역 28개소 선정 보고
재개발 25개소 137만2천여㎡ ‧ 재건축 3개소 8만2천여㎡
마스터 기자 / ikpress@naver.com입력 : 2023년 05월 24일(수) 16:3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시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가 관계 부서장 및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5월 23일 모현동 통합전수관에서 개최되고 있는 장면.
ⓒ 익산신문
오는 2030년까지 익산지역에 추진될 수 있는 재건축재개발 정비예정구역은 총 28개소에 1455,473.9면적(재개발사업 25개소 1372,501.1㎡·재건축사업 3개소 82,972.8)으로 고시될 전망이다.

익산시는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관계 부서장 및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523일 모현동 통합전수관에서 개최했다.

도시주거환경정비 기본계획 수립은 10년 단위 계획으로 인구 50만명 이상 대도시 경우만 의무대상이다.

인구가 28만명 수준인 익산시는 의무대상이 아님에도 재건축· 재개발 및 공동주택 사업계획이 증가함에 따라 난개발을 방지하고 2030년까지 적절한 주택수급 계획으로 안정적 주거환경 미래상을 제시하기 위해 처음으로 재건축재개발 정비예정 구역안 등 구도심 정비방안 등을 수립하기 위해 46000여만원을 투입해 지난해부터 용역을 선제적으로 추진해왔다.

이번 용역에서 재건축재개발 정비예정구역은 총 1455473.9면적에 28개소로 재개발사업 25개소 1372501.1(94%) 재건축사업 3개소 82972.8 (6%) 등이 제시됐다.

특히 노후 불량 건축물이 밀집된 후보지 중 실현가능성과 정비시급성을 검토해 정비예정구역 후보지를 최종 선정했다.

↑↑ 익산시내 주택단지 모습.
ⓒ 익산신문
이와 함께 이번 용역에서는 공동주택 수요 및 공급량 분석 결과에 따른 2030년까지 익산시 주택 수급 계획의 적정성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시는 공동주택 공급현황 및 계획을 수립추진하면서 주택건설 29,000세대를 총량으로 설정해 아파트 과잉공급 방지·소규모 아파트 제한·난개발을 지양해 안정적인 주거환경이 조성되도록 선제적 주택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시는 이번 전문가 진단에 따라 2030년까지 주택보급률을 전북 평균인 110% 수준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용역 결과를 토대로 주택 공급 조절, 노후 공동주택 재건축·재개발 유도 등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주택 공급 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앞으로 시는 내부적으로 확정된 정비예정구역()에 대해 주민공람·시의회 의견 청취 과정을 진행한다.

이어 관계부서 협의·전라북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절차를 거쳐 오는 10월 중 확정·고시할 예정이다.

시 주택과 관계자는전국적으로 부동산 시장이 경직된 상황에서 정확한 현황분석 및 장기적인 안목의 주택정책이 필요하다적재적소에 필요한 공동주택을 공급하여 주택시장 안정화에 기여하고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보금자리를 꾸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 말했다./홍동기 기자

ⓒ 익산신문

 





 

마스터 기자  ikpress@naver.com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불발 우려샀던 '코스트코', 익산 유..
【익산칼럼】제집도 못 지키는 견공..
GS건설 시공아파트 누수 "구조적 결..
이리공고 김태희,한국여자해머 사상..
익산 어양동 동서로, 예쁜 간판으로..
답보상태 낭산 폐석산 폐기물 처리 ..
제14회 황등면민의날·한마음 체육..
"학교법인 황등기독학원 관선 이사 ..
익산지역 모든 일자리정보 공유 통..
"추석 황금연휴休·힐링·관광 최상..
최신뉴스
익산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  
광전자 빛사모동호회, 지역 아동 ..  
이리공고 김태희,한국여자해머 사..  
가족 코미디 ‘옹알스 오리지널쇼..  
익산 노인의날 기념행사 10월 16일..  
신천지예수교 익산교회, 지역경제 ..  
부송종합사회복지관, ‘한가위행복..  
원광대, 사회초년생을 위한 재테크..  
식품진흥원, 추석 맞아 입주기업 ..  
익산문화관광재단, ‘스마일익산’..  
“추석명절 익산사랑 ‘고향사랑기..  
익산시, 전국 최초 '마을자치연금 ..  
익산시, 추석 명절 대비 정수시설..  
익산서동로타리클럽, 추석맞이 행..  
모현동, 착한가게 신규 6개소 가입..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press@naver.com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