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4 오후 10:47:12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소식/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시 청년층 내집마련 기회 크게 확대
청년층·신혼부부에 아파트 특별공급 및구입자금 이자 지원 등
향후 5년동안 임대주택 1,300세대 청년·신혼부부에게 특별공급
분양아파트 전체 물량 7% 생애최초, 20% 신혼부부에 공급 적용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10월 21일(수) 21:5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지역에서 최근 공개된 아파트 모델하우스 모습.
ⓒ 익산신문
젊은층의 인구유출에 골머리를 앓아온 익산시가 청년층과 신혼부부에게 아파트를 특별공급하고 제도를 정비하는 등 지역 시민들의 내 집 마련 기회를 확대하고 나섰다.

익산시는 도내 최초로 분양 아파트 전체 물량의 7%를 생애최초 특별공급을 적용한다고 10월 21일 밝혔다. 신혼부부 특별공급은 20%를 적용한다.

이에 따라 현재 입주자를 모집하고 있는 모현동 이지움과 팔봉동 더테라스아트리체가 신혼부부와 생애최초 특별공급을 적용해 분양되고 있다.

또 청년·신혼부부를 대상으로 앞으로 5년 동안 임대주택 1,300세대를 특별공급한다.

현재 건설 중인 임대주택은 3개 단지(부송동 정하에코하임 271세대, 송학동 크레지움 캐슬 294세·영무예다음 171세대 등 총 682세대)이며 민간·공공에서 계획 중인 임대주택은 7개 단지 4,239세대로 2025년까지 총 4,921세대가 공급된다.

시는 이 가운데 1,300세대를 주변 임대 시세의 70~85%로 저렴하게 공급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시는 아파트 건립 시 분양가와 신혼부부 특별공급 비율· 거주자 우선공급 사항 등을 고려해 분양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청년들이 지역에 보금자리를 마련할 수 있도록 주택 구입 자금의 대출이자를 지원한다.

시는 지역에 거주하는 만 39세 이하 무주택 청년을 대상으로 주택구입 또는 임차보증금 대출 이자를 최대 3%까지 지원한다.

대상은 주택 가격과 임차보증금이 3억원 이하, 전용면적은 85㎡를 넘지 않아야 한다. 최대 6년까지 연간 3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된다.

직장인은 미혼자 연소득 1억원 이하, 부부는 합산 연소득 1억5천만원 이하여야 지원 가능하며 대학생이나 취업준비생의 경우 부모 연소득이 1억5,000만원 이하이거나 본인이 아르바이트 등을 하고 있으면 연소득이 5,000만원을 넘지 않아야 한다.

이번 사업은 내년 초 금융기관과의 협의를 거쳐 예산을 확보한 뒤 내년 하반기부터 본격화될 전망이다.

앞서 시는 주민들의 내 집 마련 기회를 확대하고 인구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지역에 6개월 이상 거주자에게 아파트를 우선 공급하는 특단의 대책을 발표했다.

지난 16일 홈페이지를 통해 우선공급 대상을 고시했으며 이후 입주자를 모집하는 모든 아파트 청약 시 지역에 6개월 이상 거주자에게 우선 공급되도록 제도를 정비했다.

익산지역은 하반기 모현동 이지움(207세대), 팔봉동 더테라스아트리체(192세대), 동산동 광신프로그레스(345세대)에 이어 내년 상반기에 마동 현대힐스테이트(454세대)와 마동공원 GS자이(1천446세대), 수도산공원 제일풍경채(1천515세대)가 분양을 시작한다. 이후 5년간 최대 약 2만 세대가 공급될 예정이어서 신규 주택 부족 문제를 어느 정도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시, 고액·상습 지방세 체납자 ..
익산 코로나 확진자 발생 무더기 양..
"서수~평장간 대체 국도 변경노선 ..
익산지역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
원광대병원 發 코로나 확진자 지속 ..
차기 익산시주민자치위원장 협의회..
익산 정족물류단지 조성사업 '전북..
"가스요금 미납 3만 여원, 채권 추..
펜싱팀 운영 이리여고 현대화된 펜..
정세균 국무총리 24일 오후 장점마..
최신뉴스
이리평화새마을금고 이영수이사장,..  
신동지구대, 코로나 감염 요인 점..  
정세균 국무총리, 장점마을 책임있..  
전북청년농업인 4-H디지털 비전대..  
이리공고총동창회익산지회 100만원..  
익산중 이기홍 동문, 익성학원 발..  
이리신협, 온마음으로 온(溫) 세상..  
질질 끌어온 제3산단 진입도로 개..  
익산 정족물류단지 조성사업 '전북..  
팔봉동, 어려운 이웃에 김장김치 ..  
원광대병원 최초 감염자 간호사 아..  
익산시내 노후하수관로 2.61km, 20..  
익산지역 코로나 확진자 발생 1주..  
원광보건대 최성민 팀장·황정식 ..  
원광대병원 노조 지부장에 전현규..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