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1-16 오후 05:44:27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뉴스 > 사람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프로 골퍼 박현경,익산시에 2300여 만원 기탁
저소득 청소년 위해 이달 3일 팬카페 ‘큐티풀 현경’과 함께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1년 12월 03일(금) 21:5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 익산시 홍보대사 박현경 프로골퍼(가운데)가 팬들과 함께 이달 3일 익산시에 2,300여만원의 후원금을 기탁했다.
ⓒ 익산신문
익산 출신으로 지난 7월 익산시 홍보대사에 위촉된 프로골퍼 박현경 선수와 팬카페 큐티풀 현경에서 저소득 청소년 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후원금 2,300여만원을 이달 3일 익산시에 기탁했다.

박현경 선수는 이날 아버지인 박세수 프로를 비롯한 큐티풀 현경 팬카페 회원들과 함께 익산시청을 방문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해당 후원금은 팬카페 버디기금으로 1,170여만원이 모금되자 박 선수 역시 같은 금액을 기부하여 마련된 것으로, 현금 1,000만원과 지역 스포츠의류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1,300여만원 상당의 상품권으로 나누었다.

↑↑ 익산 출신으로 익산시 홍보대사로 위촉된 박현경 프로골퍼.
ⓒ 익산신문
이날 기탁된 현금과 상품권은 박 선수가 어릴 때 자란 모현동 내에 거주 중인 저소득 청소년 가구 총 117세대에 전달될 예정이다.

박현경 선수는 모현동은 저의 어린 시절 추억이 있는 남다른 곳이라 팬 분들과 함께 후원금을 기탁하게 됐다어려운 환경의 청소년들에게 올 겨울 따뜻한 선물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나눔을 실천하는 익산시 홍보대사로서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바쁜 와중에도 팬들과 따뜻한 마음을 모아 저소득 청소년들을 위한 나눔에 동참해 주니 매우 감사하다내년에도 프로골퍼로서 눈부신 활약과 활발한 홍보대사 활동으로 익산을 더욱 빛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박해정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 아파트 고분양가 논란속 "단순..
웅포관광지 개발사업 또 표류상태 ..
익산지역 부동산 불법 거래 집중 단..
박경철, 이재명 후보 직속 균발위 ..
익산시, 수소자동차 구매시 3650만..
새 익산경찰서장에 이리고 출신 최..
익산 등 평준화지역 일반고 합격자 ..
익산시의회 인사권 독립…기대반 우..
“비법정 도로 종합적인 실태조사·..
"표류상태빠진 동부권 노인종합복지..
최신뉴스
얼음깨져 신흥저수지 빠진 40대 여..  
"설맞이 선물세트, 푸드폴리스마켓..  
"당신의 기부로 익산시가 아름답습..  
정헌율 익산 시장,아파트 건설 현..  
부송4지구 개발사업 환지 둘러싸고..  
영등동 동서네낙지, 소외계층 성금..  
익산시, 수소자동차 구매시 3650만..  
익산시의회 인사권독립 첫걸음'직..  
익산산림조합, 설명절 앞두고 성금..  
익산지역 초등 입학대상 소재불분..  
익산여성새일센터, 한동연 시의원..  
전북은행, 설 명절맞이 특별운전자..  
전북기계공고 미우꿈·비즈쿨, 성..  
새 익산경찰서장에 이리고 출신 최..  
市, 외국인 코로나19 백신 접종 지..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