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8-14 오후 03:42: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익산시장 관사 매입 계획, 시의회서 제동 무산
익산시의회 예결특위, 추경편성 4억원 7월 27일 전액 삭감
시의회·익산참여연대 “시대적 요구와 추경 취지에 안 맞아”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04일(토) 14:32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시의회 전경.
ⓒ 익산신문
익산시가 추진했던 민선 7기 정헌율 시장의 관사 매입 계획이 시의회에서 제동이 걸려 무산됐다.

익산시의회는 집행부가 올해 1차 추가경정예산에 반영을 요청해 기획행정위원회를 통과한 익산시장 관사매입비 4억원을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지난달 27일 전액 삭감했다고 밝혔다. 이에앞서 시의회 기획행정위는 같은달 26일 정헌율 시장의 개인적인 사정으로 주택이 필요해 관사 매입을 추진하겠다는 집행부의 설명을 듣고 관사매입비 4억원을 통과시켰었다.

익산시는 현재 부단체장이 쓰는 관사(아파트 30평형대)를 운영하고 있다.

시의회 한 예결위원은 “익산시가 민선 4기인 2006년에 폐지했던 시장 관사를 현 시점에 다시 추진하는 것은 시대적 요구에 맞지 않을 뿐만 아니라, 추경 취지에도 맞지 않는다”고 삭감 이유를 밝혔다.

익산참여연대는 이에앞서 7월 27일 성명을 통해 “자치분권 시대의 요구는 정치권이 기득권을 내려놓고 주민자치를 통한 소통의 시정운영이라 할 것이다. 지방자치 23년 동안 대부분의 자치단체가 관사를 폐지하거나 편의시설로 시민에게 개방하는 게 일반적인 상황”이라며 전액 삭감을 촉구했다.

이 단체는 “추경예산 편성은 시민편의와 익산발전을 위해 불요불급한 사업예산을 세우기 위한 제도이지, 기득권을 지키기 위한 제도가 아니다. 추경예산제도의 취지와 시대요구에도 맞지 않으므로 시장은 예산을 자진 삭감해야 하고, 의회도 전액 삭감에 나서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전북지역 14곳 기초자치단체장의 관사는 전면 폐지됐으나, 근무지를 옮겨야 하는 임명직 부단체장을 위해 완주군만 빼고 나머지 지역 13곳에서 관사를 운영하고 있다. 광역자치단체인 전북도는 도지사와 행정·정무부지사가 사용하는 관사 3개가 있다. /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1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자율형 사립고 남성고, 실력으로 飛..
볼썽사나워진 익산역 건너편 은행나..
익산시장 관사 매입 계획, 시의회서..
"전북도 농촌지도직 공무원에 도전..
이낙연 총리, 여름휴가중 미륵사지 ..
부송 택지개발 지지부진… 언제 시..
음주운전 잇따라 적발…시 공직기강..
令 안서는 익산시 기강 다잡기 칼 ..
익산시, 음주운전 공무원 중징계 처..
【사설】 세계문화유산 등재 되면 ..
최신뉴스
기존 평화육교 안전히 철거…재가..  
익산세무서,각 과별 직원 토론문화..  
익산소방, 전국체전 성공개최 지원..  
익산시 향토음식점 지정 추진, 24..  
폭염속에서도 익산천만송이 국화축..  
투표일 유권자 실어나른 현직 J시..  
농협익산시지부, 희망나눔집 고쳐..  
도심 어린이 풀장, 운영기간 너무 ..  
코레일 전북본부, 해밀아동센터에 ..  
익산시의회, 선진의정 구현 위한 ..  
익산시, 전기자동차 보조금 14억5..  
익산 햇배 14일 대만 시작으로 본..  
소년체전 앞둔 익산야구경기장 시..  
익산 3개 권역단위 종합개발사업 ..  
서부보훈지청, 국가유공자 대통령..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