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3 오후 03:42:41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종합일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입점 공고만 30차례…주얼팰리스 무슨 일이?
지난해 3월 이후 2층 명품관 등 27차례 입점 공고
면적 넓고 품목제한 많아 보석 판매업체 등 돌려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14일(화) 11:45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주얼팰리스
ⓒ 익산신문
익산 주얼팰리스의 빈 점포에 대한 입점 공고와 재공고가 1년 새 30여 차례 가까이 이어지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익산시는 13일부터 1월말까지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주얼팰리스 2층 매장 공실에 대한 입점업체 모집 공고 3건을 게시했다.

주얼팰리스 공실 입점 공고는 지난해 3월 이후 이번까지 모두 27차례에 걸쳐 공고와 재공고, 2차, 3차 등으로 이어지고 있다.

과거 2016년에 2차례, 2017년 1차례의 공고가 이뤄진 것에 비하면 이 같은 수치는 매우 이례적으로 많은 것이다.

올해 들어 처음으로 등록한 이번 공고를 통해 익산시는 주얼팰리스 2층의 명품관 전체 268㎡를 각각 162㎡와 106㎡로 나눈 2개의 매장을 비롯해 일반 전시판매장 3곳, 감정원 입점업체 1곳 등 모두 6곳의 입점 업체를 모집하고 있다.

명품관에는 시계와 원석, 나석, 선물용품을 비롯해 유리나 종이, 나무, 금속, 옷칠, 섬유 등 각종 공예품 제품을 취급하는 업체나 귀금속 보석산업 업체 사무실로 이용이 가능하다.

또 감정원 입점업체에도 귀금속이나 보석 감정이 가능한 업체는 물론 귀금속 보석산업 업체 사무실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다만 명품관이나 감정원 본래의 수요가 발생할 경우 사무실은 반환한다는 조건이 붙었다.

특기할만한 점은 당초에는 명품관이나 감정원으로만 입점을 제한을 했으나 이번 공고에서는 귀금속 보석관련 업체의 사무실로도 문호를 넓혔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익산시의 업무 담당자는 "그동안 수십 차례의 공고에도 사무실이 비어 있어 이번 공고에서 새롭게 사무실로도 활용이 가능하다는 조항을 넣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명품관의 경우 지난해 9월 계약이 만료된 이후 새로운 입점업체가 나타나지 않고 있고 감정원 공간도 2015년 이후 공실로 남아 있어 공고가 계속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담당자는 "공실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 일반 매장과 달리 명품관의 경우 사무실의 면적이 넓은데다 판매나 전시 품목의 제한이 있어 업체들이 입점을 꺼리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명품관의 품목이나 입점 자격을 제한하고 있는 현재의 조례를 일부 개정해야 한다는 의견이 있어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21대 총선 남성고·이리고 출신 ..
이춘석, 민주당 살생부격인 하위 20..
익산 갑·을 선거구 민주당 후보들..
총선 익산 후보군 13명…왜 이렇게 ..
익산경찰서장에 임성재 전북청 정보..
익산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가 선..
총선 익산을 김성중 예비후보 18일 ..
지역농협 관할싸움에 국가식품클러..
모현동에 전북권대기환경연구소 마..
18일 익산중앙새마을금고 이사장 선..
최신뉴스
올해 도내 중·고교 74개 학교에 '..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익산지역 보훈..  
익산문화원, 이웃돕기 성금 250만..  
익산 솜리한마음회, 기독삼애원에 ..  
익산 공공근로·지역공동체 일자리..  
【부음】홍동기 익산신문 편집국장..  
익산 여성친화도시 서포터즈 올해 ..  
익산시, 면지역 70세 이상 주민에 ..  
정헌율 시장, 29일부터 5차례 권역..  
2월부터 익산역 이용객대상 대리주..  
이춘석,도내 현역중 예비후보등록..  
전북도내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지역경제 선순환 위해 익산시도 ..  
금마면, 설맞이 다채로운 행사 펼..  
(유)사각사각, 저소득 다자녀 가정..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