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4 오후 10:47:12 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김경원의노무칼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경원의 노무칼럼】소액체당금 지급절차 간소화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3일(금) 10:26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임금채권보장법 일부개정 법률안이 국무회의에서 심의·의결되어 공포일로부터 6개월 후 시행됩니다.

체당금 제도는 퇴직한 근로자가 기업의 도산 등으로 임금·퇴직금을 받지 못한 경우에 최종 3개월분의 임금 또는 휴업수당, 최종 3년간의 퇴직급여 등 일정 범위의 체불임금 등에 대해 국가가 사업주를 대신하여 근로자에게 지급하는 제도입니다.

현재 소액체당금을 지급받기 위해서는 사업주가 근로자에게 미지급 임금 등을 지급하라는 법원의 확정된 종국판결 등이 있어야 하므로 신고일부터 실제 지급 시까지 오랜 기간이 소요되었으나, 법원의 확정판결이 없어도 지방고용노동관서가 발급하는 ’체불임금 등·사업주 확인서‘에 의해 소액체당금을 신속히 지급받을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소액체당금의 총 상한액은 1,000만 원이며, 임금, 퇴직급여 등을 구분하여 항목별 700만 원의 상한액으로 설정되어 있습니다.

현재 퇴직 근로자에게 지원되는 소액체당금 제도를 재직 근로자에게도 확대 적용하도록 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근로자가 퇴직하지 않아도 체당금을 신속히 지급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다만, 기금 여건 등을 고려하여 최저임금 120% 미만이며 중위소득 50% 미만인 경우 2021년, 최저임금 120% 미만이며 중위소득 100% 미만인 경우 2022년, 최저임금 120% 미만인 경우 2023년, 저소득 근로자부터 단계적으로 적용대상을 확대해나갈 예정입니다.

체당금 지급 후 사업주에게 구상하는 변제금의 회수절차를 현행 민사절차에서 국세체납처분절차로 변경하여 보다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변제금을 회수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공포일로부터 1년 후 시행됩니다.

또한, 부정수급 예방을 위해 체당금 부정수급 시 추가징수금을 현재 체당금 지급액의 1배 이내에서 최대 5배까지로 상향하였습니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익산시, 고액·상습 지방세 체납자 ..
익산 코로나 확진자 발생 무더기 양..
"서수~평장간 대체 국도 변경노선 ..
익산지역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 ..
원광대병원 發 코로나 확진자 지속 ..
차기 익산시주민자치위원장 협의회..
익산 정족물류단지 조성사업 '전북..
"가스요금 미납 3만 여원, 채권 추..
펜싱팀 운영 이리여고 현대화된 펜..
정세균 국무총리 24일 오후 장점마..
최신뉴스
이리평화새마을금고 이영수이사장,..  
신동지구대, 코로나 감염 요인 점..  
정세균 국무총리, 장점마을 책임있..  
전북청년농업인 4-H디지털 비전대..  
이리공고총동창회익산지회 100만원..  
익산중 이기홍 동문, 익성학원 발..  
이리신협, 온마음으로 온(溫) 세상..  
질질 끌어온 제3산단 진입도로 개..  
익산 정족물류단지 조성사업 '전북..  
팔봉동, 어려운 이웃에 김장김치 ..  
원광대병원 최초 감염자 간호사 아..  
익산시내 노후하수관로 2.61km, 20..  
익산지역 코로나 확진자 발생 1주..  
원광보건대 최성민 팀장·황정식 ..  
원광대병원 노조 지부장에 전현규..  
인사말 연혁 편집규약 윤리실천요강 광고판매윤리강령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