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4-22 오후 01:45: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교육/문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유적현장서 ‘도전! 나도 고고학자’
왕궁리유적전시관, 발굴체험 프로그램 운영
4월~11월까지…사전 전화 예약 참여자 모집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4월 16일(월) 15:2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익산시 왕궁리유적전시관이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하고 있는 ‘도전! 나도 고고학자’ 발굴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과 시민들이 진지하게 체험을 진행하고 있다.
ⓒ 익산신문
익산시 왕궁리유적전시관(관장 박광수)은 발굴현장이라는 특성에 따라 ‘도전! 나도 고고학자’ 발굴체험 프로그램을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발굴체험은 백제왕궁으로 확인된 세계유산 왕궁리유적에서 현재 발굴조사가 진행되고 있어 관람객들에게 발굴조사 과정에 대한 기본적인 사항과 백제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계획됐다.

발굴조사는 과거 사람들의 생활모습을 이해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이고 중요한 과정이지만 누구나 다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고도로 숙련된 기술과 함께 발굴조사 과정에서 지하의 문화 정보를 파악할 수 있는 일정한 능력이 갖추어진 상태에서 문화재청의 허가를 받은 단체에서만 가능하다.

프로그램 운영은 고고학적인 조사활동과 발굴조사의 기본사항, 발굴조사 방법, 발굴조사를 통해 파악할 수 있는 것 등에 대한 이론 강의와 발굴체험장에서 조별로 안내에 따라 체험을 하는 등 각각 1시간씩 총 2시간에 걸쳐 진행된다.

발굴체험은 사전에 전화(063-859-4632) 예약에 의해 이뤄지며 초등학교 4학년 이상 학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1회에 20명 내외의 인원이 참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세계유산 백제왕궁도 관람하고 발굴조사가 진행되고 있는 유적 현장과 연계한 의미 있고 재미있는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길문정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장 선거 정헌율 현시장·김영배 ..
김영배·김대중·김성중 3金,익산시..
민주당 익산을 지역위 간부,특정후..
20일 민주당 익산 地選 예비후보 희..
김대중"음해성 소문에도 당선됐다"..
【사설】정현욱, 민주당 익산시장 ..
황현 전 도의장, 경선 겸허한 승복 ..
민주당, 전북'무원칙 공천'…공천기..
민주당 익산시장 '경선룰 변경' 적..
웅포골프장 익산시 회원권 휴지조각..
최신뉴스
“세상의 벽 두터움 새삼 놀라고 ..  
“네거티브 선거행태 피해자 제가 ..  
‘가족, 또래와 함께하는 성문화체..  
함열 다송초, '책가방없는 날'1학..  
익산 등 전국 곳곳 버리는 물값이 ..  
“익산시, 성추행 외부기관 전수조..  
조배숙, 고도 보존·육성 특별법 ..  
대한체육회, 전국체전 종합업무회..  
평화당,익산체전 북한팀초청 적극..  
박종일 시의원 예비후보, 선거사무..  
"복지사업 발굴 통해 시민 삶의 질..  
【사설】익산에 북한팀 꼭 초청,통..  
한국농어촌공사 익산지사, 재난 비..  
시장 선거 정헌율 현시장·김영배 ..  
김완수 작가 8번째 시리즈 '앗 뜨..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