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2-12 오후 01:33: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시의회 본회의 개의시간 6분이나 늦어진 까닭
본의장 시의원, 집행부 공무원, 방청객 대기
회의장 참석자들 "왜 늦어지나" 수근 수근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7년 06월 14일(수) 17:13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조남석 시의원이 14일 제1차 정례회 본회의장에서 5분발언을 하고 있다.
ⓒ 익산신문
14일 오전 10시 익산시의회 4층 본회의장.

이날 본회의장 안에는 시의원뿐만 아니라 집행부 정헌율 시장과 이지영부시장을 비롯한 관계공무원이 대기하고 있었고 방청석에는 기자들과 공무원들이 대기하고 있었다.

예정대로라면 제1차 정례회 폐회에 앞서 제3차본회의가 오전 10시 정각에 개의됐어야 하는데 소병홍 의장은 개의 방망이를 두드리지 않았다.

개의가 예정대로 안되자 잠시 장내가 의아심으로 술렁거렸고 이에 소 의장이 자리에서 일어나 “5분 자유발언을 신청한 조남석 의원이 자료준비 때문에 아직 도착하지 않았다며 잠시 기다린뒤 개의하겠다“고 밝혔다.

그러자 의석에 앉아있던 의원들 사이에서는 “기다려야 해?” “그냥 개의해 진행하자” “시간 걸리면 다른 의사일정 진행하고 나중에 5분발언 듣자” 등의 발언이 잇달아 터져나왔다.

그럼에도 개의는 조남석 의원이 본회의장에 들어온 오전 10시 6분쯤 이뤄져 예정보다 6분여 늦어졌다.

조의원은 이날 5분 발언을 통해 RPC가공시설 현대화 지원사업 명목으로 익산농협에 제1회 추경에 14억5200만원을 편성해 지원하는 것에 대한 부당성 등을 따졌다.

한편 이날 일부 의원들은 조 의원이 제1차정례회 폐회날 제1회 추경예산안에 대해 수정안을 내자 이를 탐탁치 않게 여긴 일부 의원들이 개의시간 지연에 불만을 드러낸 점도 있으나 집행부 공무원과 방청객들을 하릴없게 기다리게 한 것은 시정돼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홍동기 기자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칼럼】30만 인구붕괴와 KTX혁신역..
익산 영등 주공1단지 아파트 재건축..
익산시, 국장급 過員에 교육 TO 확..
여당 '실세' 이춘석 의원, 익산 민..
이리고 30회 졸업 30주년 행사 '후..
익산시장 잠룡들, 발걸음 빨라지고 ..
최희종 국식클지원센터장 돌연 사퇴..
익산시장 출마 뜻 정현욱 원대 교수..
무료 개방 'KTX 익산역 서부주차장'..
익산시의원들 '부시장 배석' 놓고 ..
최신뉴스
익산경찰서, 폭설 대비 교통비상 ..  
【향우회 모임】재전북 김제 백산..  
제일건설 동산 오투그란데 일반공..  
예총 이사회, 김영규 지회장 계속..  
익산사랑장학재단 '지역사랑 손길'..  
패딩 의류가 뭐길래…익산 볼링장..  
15일부터 내년 지방선거 영향 행위..  
익산소방서, '소방공무원 꿈꿔요'  
익산시립도서관, 12월 명사추천도..  
제1회 익산연탄축제 성황리 마무리  
원광대, 무박 2일간 아이디어 '반..  
춘포면 주민자치위·이장협·농민..  
익산시, 12월 자동차세 112억원 부..  
익산시, 2018년도 장애인일자리사..  
익산시, 통합사례관리 전국 최고자..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