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2 오후 07:26: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결혼/돌
부고안내
시민여론광장
알림방
자유게시판
익산신문에 바란다
 
뉴스 > 고용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Q 사해행위(詐害行爲)란?
마스터 기자 / iksanpress@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08일(토) 15:47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A 사해행위는 채무자의 재산처분행위에 의해서 그 재산이 감소되어 채권의 공동담보에 부족이 생기거나 이미 부족상태에 있는 공동담보가 한층 더 부족하게 됨으로써 채권자의 채권을 완전하게 만족시킬 수 없게 되는 행위를 뜻한다. 채권자취소권(債權者取消權)으로 이행위에서 채권자를보호하고있다.


1) 사해행위 해당된 경우
채무 초과상태
채무 초과상태에서 소비하기 쉬운 현금을 아들에게 증여한 경우, 이는 일반채권자의 공동담보를 감소시켜 원고 등을 해하는 사해행위에 해당한다.
채무 초과상태에서 자신의 부당이득반환채권을 양도한 행위는 사해행위에 해당한다.
부동산 양도가액을 낮추거나 취득가액을 중복 계상함으로써 소득금액을 적게 신고하였고, 채무 초과의 상태에서 매매예약 및 매매계약을 체결함으로써 공동담보의 부족이 심화되었다면, 매매예약 및 매매계약은 사해행위에 해당한다.
체납처분을 회피할 목적으로 재산을 증여한 경우
배우자에게 세금이 부과될 것을 예상하고, 체납처분을 회피할 목적으로 채무자 재산을 증여하였다는 사실 및 사해의 의사를 알았다고 보아야 하며, 이는 국세의 체납에 따른 압류 등의 체납처분을 면하고자 체결한 사해행위에 해당한다.

채무자가 자기의 유일한 재산인 부동산을 매각하여 금전으로 바꾸는 경우
채무자가 자기의 유일한 재산인 부동산을 매각하여 소비하기 쉬운 금전으로 바꾸는 행위는 그 매각이 일부 채권자에 대한 정당한 변제에 충당하기 위하여 상당한 매각으로 이루어졌다는 등의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채권자에 대하여 사해행위가 되고 채무자의 사해의 의사는 추정된다.

2) 사해행위 해당 안된 경우
명의 신탁재산
 명의신탁은 소유권이전등기가 무효인 경우에 해당하여 일반 채권자들의 공동담보에 제공되는 책임재산이라고 볼 수 없고 증여계약을 체결하고 소유권이전등기를 마쳐 주었더라도 그로써 책임재산에 감소를 초래한 것이라고 할 수 없다.



마스터 기자  iksanpress@hanmail.net
- Copyrights ⓒ익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부송4지구 택지개발사업,전북도 심..
익산시, 시청 신청사 이전 건립 일..
더불어민주당 '익산을'사고지구당 ..
원광대앞 시외버스정류소 마침내 설..
익산경찰서 간부가 한밤 길거리서 ..
익산출신 향토작사가 구정수씨, 익..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20일 오후 ..
원광대앞 시외버스정류소 설치 환영..
道교육청,교육행정직 서기관 승진 ..
하림그룹,국내 재계 서열 26위로 껑..
최신뉴스
황등지구 배수개선사업 드디어 24..  
道농기원,‘프로사이미돈’성분 농..  
마한교육문화회관, ‘가족 역사문..  
익산무용협회, 익산예술제 화려한 ..  
공론화委, 재난위험 건물 우남아파..  
귀금속 업체 수출역량 강화 프로그..  
마동 지역사회보장協, 어르신 밑반..  
왕궁지역사회보장協, 지역아동에 ..  
익산시청 소속 정다운 선수, 국제..  
이리농악 정기발표공연 ‘판열GO ..  
배산공원 민자개발방식에 의회 일..  
익산산림조합, 조경수 생산현황 전..  
웅포면 부녀회, 사랑의 밑반찬 전..  
익산시, 명상숲(학교숲) 확대 조성  
모현동 옥창지구 생활환경개선‘새..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익산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3-81-34955/ 주소: 전북 익산시 인북로 190-1(남중동) / 발행인.편집인: 박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규
mail: iksanpress@hanmail.net / Tel: 063-841-1221 / Fax : 063-856-2625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전북 다011187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